사회 > 사회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광양항 입항
2만3,700TEU급 MSC 굴손(GULSUN) 14일 기항 예정
기사입력  2019/07/12 [14:49] 최종편집    김두환기자

 

광양항에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이 기항할 예정이다.

여수광양항만공사(이하 공사)는 세계 2위 컨테이너 선사인 스위스 MSC사의 최신 선박인 엠에스씨 굴슨(MSC GULSUN)호가 14일 광양항에 처음으로 입항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선박은 MSC가 삼성중공업에 수주한 2만3,000TEU급 컨테이너선 중 첫 번째 인도선박이다.

길이 400m, 폭 61.5m에 20피트(ft) 컨테이너 2만3,756개를 한 번에 실어 나를 수 있는 현존하는 세계 최대 크기이다.

특히 굴슨호는 스케일 뿐만 아니라 국제 사회 당면 과제인 환경적 측면과 차세대 기술이 탑재된 친환경 스마트 선박이다.

14일 광양에 입항하는 굴슨호는 2M의 NEU2(아시아-북유럽) 서비스에 정기적으로 투입되며, 전체 운항일정은 광양–닝보–상해–옌티엔–탄중팔레파스–알헤시라스–브레메하벤–그단스크–발티스크–브레메하벤–로테르담–탄중팔레파스–상하이–신강–칭다오 순이다.

차민식 사장은 "지난해 해양수산부, 국회, 지역사회의 도움으로 24열 크레인 3기를 도입하고, 광양항 항만 인프라의 지속적 발전에 나선 결과 이번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유치의 결실을 이루어 냈다"고 설명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