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여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민 자전거보험 가입···"안심하고 자전거 타세요"
여수시민과 공영자전거 ‘여수랑’ 이용자 위해 보험 가입..자전거 사고 진단·입원비부터 사망·후유장애까지…최대 3000만 원 지급
기사입력  2019/02/11 [18:27] 최종편집    이학철기자
▲ 사진은 여수 전라선 옛 철길 공원(미평 공원) 공영자전거 무인대여소

전남 여수시는 11일 시민과 공영자전거(여수랑) 이용자의 자전거 사고를 대비하기 위해 1억 4701만 원을 들여 자전거보험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여수시민은 전국 어디서든 자전거 사고 발생시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자전거보험은 개인 실손 보험과 별도로 적용되며 보장기간은 1년이다. 

보장내용은 ▲자전거 사고 사망 2500만 원 ▲후유장애 최대 2500만 원 ▲4주 이상 진단 시 진단위로금 20~60만 원과 입원위로금 20만 원 ▲자전거사고 벌금 최대 2000만 원 ▲변호사 선임비용 최대 200만 원 ▲사고 처리지원금 최대 3000만 원이다.

'여수랑 이용자'는 여수시민이 아니더라도 사고 발생시 약정 보험금이 지급되며, 보장내용은 ▲사망 및 후유장애 최대 3000만 원 ▲사고 배상책임 최대 1억 원 ▲입원 1일당(최대 180일) 1만 원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자전거 이용 중 다치지 않는 것이 최선이고, 사고를 대비한 자전거보험은 차선이다"며 "자전거 이용시 안전모를 반드시 착용하고 교통법규와 안전수칙을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