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해수청, 고흥 녹동~제주 항로 새 여객선 취항
기사입력  2018/05/12 [11:59] 최종편집    김두환기자

전남 고흥 녹동과 제주를 오가는 항로에 새 여객선이 투입된다.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은 12일부터 "고흥군 녹동~제주 항로에 대형 카페리여객선 '아리온제주호'가 첫 취항한다"고 밝혔다.

'아리온제주호(6,266톤)'는 그동안 운항한 '남해고속카훼리7호(3,780톤)'를 대체해 투입되는 여객선으로 크기가 2배 가까이 늘었다.

여객정원은 818명으로 기존 선박과 비슷하나, 화물수송 능력은 2배 늘어난 차량 300대까지 적재 가능하다.

시속 21노트로 녹동↔제주를 3시간 15분에 주파하며 주중에는 매일 1왕복(09:00 녹동 출항, 16:30 제주 출항), 주말에는 토요일에 녹동을 출항하여 일요일에 회항하게 된다.

여수지방해양수산청 관계자는 "여객선 대체 투입으로 해양안전 확보는 물론 이용객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쾌적한 운송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