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21일 개막···금·토·일 19시~22시
기간 4월 21일~10월 22일까지..종화동·중앙동 해안산책로 내 5곳에서 진행
기사입력  2017/04/10 [12:02] 최종편집    이학철기자


전남 여수의 새로운 문화콘텐츠로 떠오른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이 이달 21일 개막한다.

여수시는 오는 21일부터 올 10월 22일까지 종화동과 중앙동 해안산책로에서 낭만버스킹 거리문화공연을 펼친다고 10일 밝혔다. 시간은 매주 금·토·일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다.

시는 올해부터 공연장소를 5곳으로 집약하고 장소별로 댄스&무용, 어쿠스틱, 풀밴드, 연주, 퍼포먼스 등 특화된 장르의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국제적인 축제 브랜드로 도약하기 위해 국내․외 버스커들의 공연과 아트마켓, 거리 퍼레이드를 곁들인 '여수 국제 버스킹 페스티벌'도 계획하고 있다. 일정은 여름 휴가철에 맞춰 8월 4일부터 6일까지 진행된다.

특히 페스티벌은 특집방송으로도 제작돼 TV를 통해 전국으로 방영될 예정이다.

지난해 낭만버스킹 거리문화공연에는 449팀 874명이 참가해 1089회의 공연을 펼쳤다. 관람객은 17만여명으로 집계됐다.

여수시 관계자는 "낭만버스킹 공연 효과로 종화동, 중앙동 등 원도심 지역에 새롭게 상가가 조성되며 상권이 활성화되고 있다"며 "지난 성과를 바탕으로 더욱 높은 수준의 공연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