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전국 지자체 최초 '미생물 고형화설비 구축사업' 추진

농업용미생물 고형화(제형화)설비 구축으로 미생물산업 선도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11:13]

광양시, 전국 지자체 최초 '미생물 고형화설비 구축사업' 추진

농업용미생물 고형화(제형화)설비 구축으로 미생물산업 선도

김두환기자 | 입력 : 2024/06/14 [11:13]

 

▲ 광양시가 14일 전국 지자체 최초로 고품질 우수균주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부피는 줄고 유통기한은 늘리는 오염에 강한 미생물제제 생산’을 목표로 ‘미생물 고형화설비 구축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전남 광양시가 전국 지자체 최초로 고품질 우수균주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부피는 줄고 유통기한은 늘리는 오염에 강한 미생물제제 생산'을 목표로 '미생물 고형화설비 구축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광양시에 따르면 미생물 고형화설비는 기존 농업용미생물실의 액상 발효 생물공정에 연계돼 ‘농축→동결건조→분쇄→포장’의 후속 공정이 추가 설치되며 다른 제형화 방식과 달리 전문적인 기술이 요구되는 고난이도의 생물공정 방식이다.

 

이를 위해 광양시는 지난해 상반기 두 차례 (재)농축산용미생물산업육성지원센터와 (재)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 등 유관 전문기관의 자문을 통해 설비 규모와 용량을 결정했으며 사업 수요와 경제성 검토를 마치고 도비 5억원을 확보했다.

 

또 적정규격의 설비 납품을 위해 사업대상자 선정방식을 2단계 입찰로 정했으며, 올해 5월 관련분야 평가위원 전문가들을 모집해 지난 12일 입찰참가자들에 대한 규격·기술 제안서 평가위원회를 마쳤다. 6월 내 사업대상자를 선정하고 연내 미생물 고형화설비 구축을 완료할 예정이다.

 

김동훈 작물환경팀장은 "대부분의 지자체에서는 미생물배양이 끝나면 액상 형태로 포장·공급하고 있는데 이는 부피가 크고 오염에 취약하며 유통기한이 짧은 단점이 있다"며 "단점이 보완된 고형미생물제제가 개발되면 농업인에게 보다 더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yang City, the first local government in the country to promote ‘microorganism solidification facility construction project’
Leading the microbial industry by building agricultural microorganism solidification (formulation) facilities...Reporter Kim Doo-hwan 
 

Gwangyang City in Jeollanam-do announced on the 14th that it is the first local government in the country to pursue a ‘microorganism solidification facility construction project’ with the goal of ‘producing contamination-resistant microbial preparations that reduce volume and extend shelf life’ in order to provide a stable supply of high-quality bacteria.

 

According to Gwangyang City, the microbial solidification facility is linked to the liquid fermentation biological process in the existing agricultural microorganism room and additionally installs the follow-up process of 'concentration → freeze-drying → grinding → packaging', and unlike other formulation methods, it is a highly difficult process that requires specialized skills. It is a bioprocess method.

 

To this end, Gwangyang City decided on the size and capacity of the facility through consultation with related professional organizations, including the Agricultural and Livestock Microbiological Industry Development Support Center and the Fermentation Microbial Industry Promotion Agency, twice in the first half of last year. Secured billions of won.

 

In addition, in order to deliver equipment of appropriate standards, the method of selecting project targets was decided to be a two-stage bidding, and experts in related fields were recruited in May of this year, and the evaluation committee of specifications and technology proposals for bidders was completed on the 12th. We plan to select project targets within June and complete construction of the microbial solidification facility within the year.

 

Kim Dong-hoon, head of the Crop Environment Team, said, “Not only in our city, but also in most local governments, they are packaged and supplied in liquid form after microbial cultivation, but this has the disadvantage of being bulky, vulnerable to contamination, and having a short shelf life.” He added, “It is a solid microbial product that complements the shortcomings. “I expect that once developed, it will be of greater help to farmers,”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e스포츠 페스티벌' 최강자 가린다...10개팀 결선 진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