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경영인 노관규 순천시장, 생태·문화·먹거리 '프랑스 안시'서 찾는다"

노 시장, 생태와 문화 융합실험 성공! 안시형 축제모델 보고 발전시킬 것..안시시장 & 조직위원장 만나 두 도시 노하우 공유, 협력방안 논의할 것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4/06/07 [12:03]

"전문경영인 노관규 순천시장, 생태·문화·먹거리 '프랑스 안시'서 찾는다"

노 시장, 생태와 문화 융합실험 성공! 안시형 축제모델 보고 발전시킬 것..안시시장 & 조직위원장 만나 두 도시 노하우 공유, 협력방안 논의할 것

김두환기자 | 입력 : 2024/06/07 [12:03]

 

▲ 노관규 순천시장이 생태와 문화가 융합된 도시 ‘프랑스 안시(Annecy)’를 방문한다. 이번 연수는 「안시 국제 애니메이션 페스티벌」 개최 기간에 맞춰 이날부터 13일까지 5박 7일간의 일정으로 잡혔다.  



노관규 순천시장이 생태와 문화가 융합된 도시 '프랑스 안시(Annecy)'를 방문한다.

 

7일 순천시에 따르면 이번 연수는 '안시 국제 애니메이션 페스티벌' 개최 기간에 맞춰 이날부터 13일까지 5박 7일간의 일정으로 잡혔다.

 

안시는 인구 13만 명의 소도시지만, 유럽에서 가장 청정한 안시호수를 품고, 그 뒤에 알프산을 병풍처럼 두르고 있는 프랑스 대표 생태휴양도시다.

 

또 애니메이션계의 칸이라 불리는 '안시 국제 애니메이션 페스티벌'이 세계 최고 권위의 영화제로 자리 잡으면서, 매년 6월이면 전 세계 20만 명을 안시로 불러 모으고 있다.

 

이런 연유로 안시는 ‘알프스의 숨은 진주’, ‘세계 애니메이션 수도’라는 별칭을 갖게 됐고, ‘프랑스인들이 노년에 살고 싶은 1위 도시’로 꼽힐 만큼 자국민에게도 사랑받는 도시다.

 

순천시는 페스티벌 개최 전날 8일 도착하여 축제 준비 현장부터 환경, 교통, 문화, 관광 시스템까지 도심 구석구석 탐방하고, 일과 놀이, 축제와 비즈니스가 결합된 유럽형 축제 운영방식도 꼼꼼히 살펴볼 계획이다.

 

특히 노 시장 일행은 9일과 10일 양일간, 안시 시장과 조직위원장 면담을 통해 지자체-대학-기업-축제의 건강한 협력 생태계 노하우를 공유하고, 두 도시의 상호협력 방안도 함께 모색할 계획이다.

 

이어 11일에는 순천시, 한국 대표 웹툰기업, 프랑스 현지 콘텐츠기업이 3자 협약을 맺고, 글로벌 문화콘텐츠 기업을 육성하는 초석을 마련한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안시의 모델을 주목해야 한다"며 "알프스 인근의 뛰어난 생태환경 위에 애니메이션이라는 문화콘텐츠 옷을 잘 입혀 세계적인 도시로 거듭났다"고 말했다.

 

노 시장은 "순천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남은 온전한 연안습지 순천만과 대한민국 새로운 표준이 된 국가정원을 보유한 도시다"며 "여기에 문화콘텐츠를 품격있게 잘 입히면, 우리도 세계에 내놓고 자랑할 도시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순천정원박람회 이후 생태에 문화콘텐츠를 새로 입히고 국가정원을 지난 4월 1일 개장했다. 개장 두 달 만에 150만 명의 관람객이 넘어서며 호평을 받고 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uncheon Mayor Noh Gwan-gyu, a professional manager, visits ecology, culture and food in ‘Annecy, France’...Mayor Noh succeeds in ecology and culture convergence experiment! We will look at and develop the Annecy-type festival model..Meet with the Annecy mayor and organizing committee chairperson to share know-how between the two cities and discuss ways to cooperate...Reporter Kim Doo-hwan 
 

Suncheon Mayor Noh Kwan-gyu visits Annecy, France, a city where ecology and culture merge.

 

According to Suncheon City on the 7th, this training was scheduled for 7 days and 5 nights from this day to the 13th in line with the holding period of the Annecy International Animation Festival.

 

Annecy is a small city with a population of 130,000, but it is France's representative ecological resort city with Lake Annecy, the cleanest in Europe, and the Alpine Mountains behind it like a folding screen.

 

In addition, the Annecy International Animation Festival, known as the Cannes of the animation world, has established itself as the world's most prestigious film festival, attracting 200,000 people from all over the world to Annecy every June.

 

For this reason, Annecy has been nicknamed the ‘Hidden Pearl of the Alps’ and the ‘Animation Capital of the World’, and is a city so loved by its citizens that it has been selected as the ‘No. 1 city where French people want to live in their old age.’

 

The city plans to arrive on the 8th, the day before the festival, and visit every corner of the city, from the festival preparation site to the environment, transportation, culture, and tourism system, and also take a close look at the European-style festival operation method that combines work, play, festivals, and business.

 

In particular, Mayor Noh and his party plan to share the know-how of a healthy cooperation ecosystem between local governments, universities, companies, and festivals through meetings with the mayor of Annecy and the organizing committee chairperson over two days on the 9th and 10th, and also seek ways for mutual cooperation between the two cities.

 

Then, on the 11th, Suncheon City, Korea's leading webtoon company, and a local French content company signed a three-party agreement, laying the foundation for nurturing a global cultural content company.

 

Suncheon Mayor Noh Gwan-gyu said, “We must pay attention to Annecy’s model,” and added, “It has been reborn as a world-class city by dressing up the cultural content of animation on top of the excellent ecological environment near the Alps.”

 

Mayor Noh said, “Suncheon is a city with Suncheon Bay, the world’s only remaining intact coastal wetland, and a national garden that has become a new standard in Korea. If we add cultural content here with dignity, we will become a city that we can boast about to the world.” “He said.

 

Meanwhile, after the garden expo, the city added cultural content to the ecology and opened the national garden on April 1. The city's new experiment is receiving rave reviews, with more than 1.5 million visitors in just two months since opening. Attention is being paid to how the city will incorporate the Annecy-type ecological and cultural convergence model.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윈드서핑·스킨스쿠버·카약·카누' 해양레저스포츠 무료 체험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