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여수공장, 대정비작업 1,137억원·연인원 62,000명 투입..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AI CCTV, 모바일 CCTV, 스마트 가스 모니터링 시스템 등 스마트 안전 장비 활용 작업장 안전 확보, 작업자 추락 감지하면 에어백 작동해 작업자 보호하는 스마트 안전조끼 시범 도입도..올 상반기 대정비 작업기간 마무리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4/04/08 [08:51]

GS칼텍스 여수공장, 대정비작업 1,137억원·연인원 62,000명 투입..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AI CCTV, 모바일 CCTV, 스마트 가스 모니터링 시스템 등 스마트 안전 장비 활용 작업장 안전 확보, 작업자 추락 감지하면 에어백 작동해 작업자 보호하는 스마트 안전조끼 시범 도입도..올 상반기 대정비 작업기간 마무리

고용배기자 | 입력 : 2024/04/08 [08:51]

 

▲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작업자가 추락보호 안전장치와 스마트 가스 감지기 등을 착용하고 안전하게 대정비작업을 수행하고 있다.  



GS칼텍스가 올해 상반기 대정비작업(Turn Around, 이하 'TA')을 최첨단 스마트 장비를 대거 투입해 안전하게 마무리했다.

 

8일 GS칼텍스에 따르면 지난 2월말부터 5개팀 14개 공정에서 진행한 TA에 모두 1,137억을 들여 1일 평균 1,550명, 연인원 62,000명이 참여해 이달 초부터 TA 대상 공정을 순차적으로 정상 가동했다고 밝혔다.

 

무엇보다 70~80% 규모로 지역 물품 구입과 지역 업체 활용, 지역민 채용 등이 동시에 이뤄져 여수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했다.

 

실제 작년에도 인건비로만 2,210억을 포함해 총 3,200억을 TA 비용으로 투자한 바 있다.

 

GS칼텍스 TA팀 장시혁 팀장은 "TA는 정유공장의 건강 검진이라고 보면 되고 이를 통해 ‘닦고 조이고 기름칠해’ 건강하고 안전한 공장으로 탈바꿈하게 된다"면서 "효율적인 작업을 위해 일정, 작업순서, 예산 등을 세심하게 짜야 하기 때문에 공정별로 평균 20개월 정도 준비한다"고 밝혔다.

 

장 팀장은 "통상 정유공장은 국가 기간산업으로 국가가 정한 기한 내에 주기적으로 공장 시설 가동을 멈추고 청소와 점검을 포함해 시설 정비와 소모품 교체 등을 하는데 일련의 과정을 ‘대정비작업(TA)’이라고 하며 각 공정별로 4~5년 주기로 진행한다"고 말했다.

 

▲ ]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작업자들이 견인장치를 활용해 대정비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이번 TA에는 스마트 안전 장비를 대거 투입해 작업장 안전 확보를 한 것이 눈에 띈다.

 

인간의 신체적, 정신적 한계로 나타날 수 있는 실수인 '휴먼 에러'를 방지하고 안전을 확보하는 동시에 업무 효율성을 증대시키기 위한 다양한 기술을 적용했기 때문이다.

 

여기에 작업자의 추락을, 센서를 통해 감지하면 에어백이 자동으로 작동해 작업자를 보호하는 '추락보호 안전조끼'도 시범 도입했다.

 

또 AI CCTV를 통해 안전 수칙 미 준수 시 경고음이 울리고 모바일 CCTV를 활용해 어떤 곳이라도 모니터링을 할 수 있게 됐으며 밀폐된 공간에 스마트 가스 모니터링 시스템을 활용해 유해 가스 잔존 유무를 즉각 파악할 수 있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었다.

 

김성민 GS칼텍스 CSEO/각자대표(최고 안전환경 책임자)는 "그간의 경험과 선진사례를 적용해 사람, 설비, 시스템 측면에서 다양한 안전보호 조치를 선제적으로 실행했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협력사 임직원 및 여수공장 구성원들이 원칙과 규정을 철저하게 준수한 결과 무사고 무재해로 올해 상반기 대정비작업을 마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GS칼텍스는 TA 시작에 앞서 고용노동부 여수지청, 75개 협력사 대표와 현장소장 등과 함께 ‘GS칼텍스 여수공장 무사고 무재해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S Caltex Yeosu Plant, major maintenance work of KRW 113.7 billion, 62,000 workers invested, driving local economy revitalization
Smart safety equipment such as AI CCTV, mobile CCTV, and smart gas monitoring systems are used to ensure workplace safety, and pilot introduction of smart safety vests that activate airbags to protect workers when a fall is detected... Major maintenance work period completed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reporter goYongbae
 

GS Caltex safely completed major maintenance work (Turn Around, hereinafter referred to as ‘TA’)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by deploying a large amount of cutting-edge smart equipment.

 

According to GS Caltex on the 8th, a total of KRW 113.7 billion was invested in TA carried out in 14 processes by 5 teams since the end of February, with an average of 1,550 people per day and 62,000 people participating per year, and the TA processes were sequentially operated normally from the beginning of this month.

 

Above all, the purchase of local products, utilization of local companies, and hiring of local residents were carried out simultaneously at 70-80% of the scale, contributing greatly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Yeosu region's economy.

 

In fact, last year, a total of KRW 320 billion was invested in TA costs, including KRW 221 billion in labor costs alone.

 

Jang Si-hyuk, head of the GS Caltex TA team, said, “TA can be viewed as a health checkup for an oil refinery. Through this, it is transformed into a healthy and safe factory by ‘wiping, tightening, and oiling.’ For efficient work, the schedule, work order, and budget must be carefully planned. Therefore, we prepare for each process for an average of 20 months,” he said.

 

Team leader Jang said that, as oil refineries are national key industries, they periodically stop operation of factory facilities within a period set by the government to perform facility maintenance and replacement of consumables, including cleaning and inspection. This series of processes is called 'major maintenance work (TA)'. He said that each process is carried out every 4 to 5 years.

 

In particular, it is noteworthy that a large amount of smart safety equipment was deployed in this TA to ensure workplace safety.

 

This is because various technologies have been applied to prevent ‘human error’, which is a mistake that can occur due to human physical and mental limitations, and to ensure safety while increasing work efficiency.

 

In addition, a ‘fall protection safety vest’ was also introduced on a trial basis, which protects workers by automatically triggering airbags when a sensor detects a worker’s fall.

 

In addition, through AI CCTV, a warning sound sounds when safety rules are not followed, and mobile CCTV can be used to monitor any place. Using a smart gas monitoring system in a closed space, the presence or absence of harmful gases can be immediately identified, preventing safety accidents. It could have been prevented.

 

Kim Seong-min, CSEO/Chief Safety and Environment Officer of GS Caltex, said, “By applying past experience and advanced practices, we preemptively implemented various safety protection measures in terms of people, facilities, and systems. Based on this, our partner company executives and employees “As a result of the members of the Yeosu plant and Yeosu plant strictly complying with the principles and regulations, we were able to complete major maintenance work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with no accidents or disasters.”

 

Meanwhile, prior to the start of TA, GS Caltex held the ‘GS Caltex Yeosu Plant Zero Accident and Disaster Resolution Rally’ with the Yeosu Branch Office of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representatives of 75 partner companies, and site managers.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2024년 하반기 청년인턴 200명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