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제23회 광양매화축제...맨발로 봄 마중 가요

축제기간 매일 오전10시~ 낮12시, 둔치주차장에서 약 1km 맨발 걷기..참여자 QR코드 응모하면 추첨 통해 매일 1명에게 10만원권 상품권 제공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4/02/23 [12:16]

광양시, 제23회 광양매화축제...맨발로 봄 마중 가요

축제기간 매일 오전10시~ 낮12시, 둔치주차장에서 약 1km 맨발 걷기..참여자 QR코드 응모하면 추첨 통해 매일 1명에게 10만원권 상품권 제공

김두환기자 | 입력 : 2024/02/23 [12:16]

 

▲ 광양매화축제위원회는 내달 8일부터 17일까지 열흘간 펼쳐질 제23회 광양매화축제에서 ‘섬진강 맨발 걷기’ 이벤트를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제23회 광양매화축제가 특별한 이벤트로 시민과 관광객을 맞는다.

 

광양매화축제위원회는 내달 8일부터 17일까지 열흘간 펼쳐질 제23회 광양매화축제에서 ‘섬진강 맨발 걷기’ 이벤트를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둔치주차장에서 출발하는 이번 이벤트는 ‘겨울은 섬진강에 두고 맨발로 매화 마중 가자’를 슬로건으로 축제기간 내 매일 오전 10시부터 낮12시까지 2시간 동안 운영된다.

 

섬진강변 약 1km를 맨발로 걷는 이번 이벤트는 혹독한 추위를 이겨내고 가장 먼저 꽃을 피우는 매화를 만나러 간다는 특별한 의미와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마련됐다.

 

섬진강 맨발 걷기를 완료한 참여자가 QR코드를 활용해 이벤트에 응모하면 당일 행사 종료 후 추첨을 통해 매일 1명에게 10만원권 상품권을 제공한다.

 

김성수 관광과장은 “섬진강 맨발 걷기 이벤트는 가장 먼저 봄이 오는 섬진강변을 걸어 마침내 대한민국에 봄을 선언하는 광양매화축제에 입성한다는 특별한 감동과 추억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전국에 맨발 걷기 열풍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차가운 대지를 걸으면서 가장 먼저 인고의 꽃을 피우는 매화의 고결한 정신을 생각하고 건강과 특별한 행운도 챙기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로 제23회를 맞는 광양매화축제는 3월 8일부터 17일까지 ‘광양 매화, K-문화를 담다/봄의 서막 : 매화‘를 주제로 광양매화축제에서만 즐길 수 있는 참신하고 차별화된 콘텐츠로 열흘간 시민과 관광객을 맞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yang City, the 23rd Gwangyang Plum Festival... Let’s welcome spring barefoot

During the festival period, every day from 10:00 am to 12:00 pm, walk barefoot for about 1 km from the Dunchi parking lot. If participants apply with a QR code, a 100,000 won gift certificate will be given to one person each day through a drawing.

Reporter Kim Doo-hwan 

 

The 23rd Gwangyang Plum Festival welcomes citizens and tourists with a special event.

 

The Gwangyang Plum Festival Committee announced on the 23rd that it will promote the ‘Seomjingang Barefoot Walking’ event at the 23rd Gwangyang Plum Festival, which will be held for 10 days from the 8th to the 17th of next month.

 

This event, which departs from the Dunchi parking lot, runs for two hours every day during the festival period from 10 a.m. to 12 noon under the slogan, ‘Let’s leave winter at the Seomjin River and greet the plum blossoms barefoot.’

 

This event, which involves walking barefoot for about 1km along the Seomjingang River, was designed to provide special meaning and memories of overcoming the harsh cold and going to see the first plum blossoms to bloom.

 

When participants who complete the Seomjingang Barefoot Walk apply for the event using the QR code, a 100,000 won gift certificate will be given to one person each day through a drawing after the end of the day's event.

 

Kim Seong-su, head of the tourism department, said, “The Seomjingang Barefoot Walking Event will provide a special emotion and memory of being the first to walk along the Seomjingang River where spring comes and finally enter the Gwangyang Plum Festival, which declares spring in Korea.”

 

He continued, “With the barefoot walking craze spreading across the country, I hope that as you walk on the cold earth, you will think of the noble spirit of the plum blossom, which is the first to bloom a flower of patience, and that you will also take care of your health and special good luck.”

 

Meanwhile, the Gwangyang Plum Festival, which celebrates its 23rd anniversary this year, runs from March 8th to 17th under the theme of ‘Gwangyang Plum Blossom, Embracing K-Culture/The Dawn of Spring: Plum Blossom’ and offers a novel and differentiated festival that can only be enjoyed at the Gwangyang Plum Blossom Festival. Welcoming citizens and tourists for 10 days with content.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청년 예비창업자 2천만원 지원..25일 접수 마감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