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글로벌·GS바이오㈜, 여수산단에 1조 2400억 생산시설 투자협약

28일 웨스턴 조선 서울호텔서 김영록 전남지사, 정기명 여수시장, ㈜한화 글로벌부문 양기원 대표, GS바이오㈜ 김수은 대표 등 투자협약식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3/06/28 [12:56]

㈜한화글로벌·GS바이오㈜, 여수산단에 1조 2400억 생산시설 투자협약

28일 웨스턴 조선 서울호텔서 김영록 전남지사, 정기명 여수시장, ㈜한화 글로벌부문 양기원 대표, GS바이오㈜ 김수은 대표 등 투자협약식

고용배기자 | 입력 : 2023/06/28 [12:56]

 

▲ 사진 왼쪽 첫 번째 GS바이오㈜ 김수은 대표, 세 번째 ㈜한화 글로벌부문 양기원 대표, 네 번째 정기명 여수시장, 다섯 번째 김영록 전남도지사  



㈜한화 글로벌부문과 GS바이오㈜가 여수국가산단에 1조 2400억 규모의 생산시설을 투자하기로 했다.

 

28일 여수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웨스턴 조선 서울호텔에서 김영록 전남지사와 정기명 여수시장, ㈜한화 글로벌부문 양기원 대표, GS바이오㈜ 김수은 대표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도권 투자유치 설명회에서 투자협약식이 열렸다.

 

협약에 따라 ㈜한화 글로벌부문은 오는 2030년까지 여수산단 내 질산공장 건설 및 관련사업 확장 등에 1조 2천억 원 규모 투자를 구상 중이다.

 

연간 40만 톤의 질산 생산으로 가격 경쟁력 제고는 물론 내수 및 해외수출 등을 확대해 나가며 고부가가치 바이오 소재 및 친환경 반도체 소재 개발을 통해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또 국가산단 내 바이오디젤 생산 플랜트를 운영 중인 GS바이오㈜는 국제 환경규제와 글로벌 바이오연료 시장 확대 흐름을 고려해 오는 2024년까지 390억 원 규모의 바이오디젤 플랜트 생산시설을 증설할 예정이다.

 

여수시는 국가산단 내 약 1조 2400억 규모의 생산시설 투자로 1200여 개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가 예상됨에 따라 원활한 투자가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한화 글로벌부문 양기원 대표는 "북미지역에서 청정 암모니아 설비를 구축 예정이며 이를 기반으로 국내에서 생산한 질산을 활용해 여수 중심의 바이오/반도체소재 및 탄소중립을 위한 암모니아/수소/CCS 사업을 본격화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GS바이오㈜ 김수은 대표는 "바이오디젤 생산시설 증대로 바이오연료 보급이 확대됨에 따라 석유 의존도 완화 및 에너지 안보 제고를 통해 바이오연료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양 사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지역사회 발전, 협력 회사들의 동반 성장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한화와 GS바이오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기업으로 더 크게 성장해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면서 "고부가가치 산업을 지속적으로 유치해 남해안 발전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anwha Global Co., Ltd. and GS Bio Co., Ltd.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for production facilities worth KRW 1.24 trillion in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On the 28th, an investment agreement ceremony was held at Western Chosun Seoul Hotel, including Jeonnam Governor Kim Yeong-rok, Yeosu Mayor Jung Ki-myung, Hanwha Global Division CEO Yang Ki-won, and GS Bio CEO Kim Soo-eun.
reporter goYongbae
 

Hanwha Global Division and GS Bio Co., Ltd. decided to invest KRW 1.24 trillion in production facilities in the Yeosu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ccording to Yeosu City, on the morning of the 28th, an investment agreement ceremony was held at the Western Chosun Seoul Hotel at a briefing session on investment attraction in the metropolitan area attended by about 150 people, including Jeonnam Governor Kim Yeong-rok, Yeosu Mayor Jung Ki-myung, Hanwha Global Division CEO Yang Ki-won, and GS Bio CEO Kim Su-eun.

 

According to the agreement, Hanwha Global Division is planning to invest KRW 1.2 trillion in the construction of a nitric acid plant in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and expansion of related businesses by 2030.

 

With the production of 400,000 tons of nitric acid per year, the company plans to improve price competitiveness as well as expand domestic and overseas exports, and expand its business through the development of high value-added biomaterials and eco-friendly semiconductor materials.

 

In addition, GS Bio Co., Ltd., which operates a biodiesel production plant in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plans to expand the biodiesel plant production facility worth KRW 39 billion by 2024 in consideration of international environmental regulations and the trend of expansion of the global biofuel market.

 

Yeosu City is expected to create more than 1,200 job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by investing in production facilities worth about KRW 1.24 trillion in the National Industrial Complex.

 

Yang Ki-won, CEO of Hanwha Global Division, said, “We are planning to build a clean ammonia facility in North America, and based on this, we will use nitric acid produced in Korea to start the ammonia/hydrogen/CCS business for bio/semiconductor materials and carbon neutrality in earnest in Yeosu. I will do it,” he said.

 

Sueun Kim, CEO of GS Bio Co., Ltd., said, “As the supply of biofuel is expanding due to the increase in biodiesel production facilities, we will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the biofuel industry by easing dependence on oil and improving energy security.”

 

“We will do our best for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community development, and shared growth with partner companies,” the two companies said.

 

Jeong Ki-myung, Mayor of Yeosu, said, “We will actively support Hanwha and GS Bio so that they can grow bigger as companies representing Korea and continue mutually beneficial development with the region.”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윈드서핑·스킨스쿠버·카약·카누' 해양레저스포츠 무료 체험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