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예울마루 새해 첫 신년음악회..광주시립교향악단 공연

이달 19일 오후 7시 30분 예울마루 대극장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3/01/13 [09:56]

여수 예울마루 새해 첫 신년음악회..광주시립교향악단 공연

이달 19일 오후 7시 30분 예울마루 대극장

이학철기자 | 입력 : 2023/01/13 [09:56]

 

▲ 여수시 망마산 위에서 내려다본 GS예울마루와 장도.   



GS칼텍스 예울마루(이하 예울마루)가 새해 첫 신년음악회를 오는 19일 오후 7시 30분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13일 예울마루에 따르면 2017년부터 시작된 예울마루 신년음악회는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경기필하모닉, 부산시향 등 국내 정상급 오케스트라와 세계무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최고의 협연자와 기획공연을 했다고 밝혔다.

 

특히 피아니스트 선우예권과 임윤찬은 각각 2017, 2022년 예울마루 신년음악회에서 협연한 후 북미 최고의 콩쿠르인 반클라이번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이에 따라 예울마루 신년음악회는 전 세계를 휩쓸 라이징 스타를 미리 만나볼 수 있는 공연으로 기대되고 있다.

 

올해 신년음악회는 지휘자 홍석원이 이끄는 광주시립교향악단(광주시향)과 바이올리니스트 양인모가 출연해 관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광주시향 예술감독을 맡고 있는 홍석원 지휘자는 교향악부터 오페라, 발레, 현대음악까지 모든 영역을 다룰 수 있는 지휘자로 한국 교향악계를 이끌어 나갈 차세대 지휘자의 선두주자로 평가 받고 있다.

 

홍 지휘자는 2021년 광주시향 예술감독으로 선임돼 다양한 레퍼토리를 선보이며 광주시향과 함께 광주광역시의 클래식 붐을 일으키고 있다.

 

광주시향은 광주광역시를 넘어, 서울, 대구, 통영 등 전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체코, 오스트리아 등에서 공연을 성황리에 마치며 뛰어난 연주력을 인정받았으며, 피아니스트 임윤찬과 함께한 ‘베토벤, 윤이상, 바버’ 실황앨범을 세계 최고의 음반사인 ‘도이치 그라모폰’에서 발매하며 주목 받았다.

 

이번 공연의 협연자인 바이올리니스트 양인모는 최근 클래식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바이올리니스트 중에 한 명으로 세계적인 권위의 시벨리우스, 파가니니 콩쿠르에서 우승했고 2021년 도이치그라모폰을 통해 ‘현의 유전학’ 음반을 발표하며 차세대 거장으로 떠오르고 있다.

 

화려한 캐스팅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2023 예울마루 신년음악회>에서는 우수에 찬 선 굵은 멜로디가 돋보이는 드보르작의 작품만으로 구성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슬라브 무곡, Op.46-8>을 시작으로 현악기의 매력을 극대화시킨 드보르작의 작품과 양인모의 따뜻한 음색을 활용한 직관적인 연주가 기대되는 <바이올린 협주곡,Op.53>, 드보르작의 매력이 가장 잘 느껴지는 작품이자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교향곡 중 하나로 꼽히는 <교향곡 9번 ‘신세계로부터’>를 통해 통해 열정적인 신년의 시작을 보여줄 예정이다.

 

차세대 음악계를 이끌어갈 지휘자 홍석원과 광주시향, 바이올리니스트 양인모의 열정적인 연주가 펼쳐질 <2023 예울마루 신년음악회>의 티켓 가격은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3만원이며 저녁 7시 30분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Yeulmaru New Year's First New Year's Concert...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performance....The 19th of this month at 7:30 pm at Yeulmaru Grand Theater
Reporter Lee Hak-cheo
 

GS Caltex Yeulmaru (hereinafter referred to as Yeulmaru) will hold its first New Year's concert at the Yeulmaru Grand Theater on the 19th at 7:30 pm.

 

According to Yeulmaru on the 13th, the Yeulmaru New Year's Concert, which started in 2017, was planned and performed with top-notch orchestras in Korea, such as the National Symphony Orchestra, Gyeonggi Philharmonic, and Busan Philharmonic Orchestra, as well as the best concert performers active on the world stage.

 

In particular, pianists Yekwon Sunwoo and Yoonchan Lim performed together at the Yeulmaru New Year's Concert in 2017 and 2022, respectively, before winning the Anti-Cliburn Competition, the best competition in North America.

 

Accordingly, the Yeulmaru New Year's Concert is expected to be a performance where you can meet the rising stars who swept the world in advance.

 

This year's New Year's Concert will welcome the audience with the 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led by conductor Hong Seok-won and violinist Yang In-mo.

 

Conductor Hong Seok-won, who is in charge of the artistic director of the 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is a conductor who can handle all areas from symphony to opera, ballet, and modern music, and is evaluated as a leader of the next generation who will lead the Korean symphony world.

 

Conductor Hong was appointed as the artistic director of the 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in 2021, presenting a variety of repertoire and creating a classical boom in Gwangju Metropolitan City with the 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Beyond Gwangju Metropolitan City, Seoul, Daegu, Tongyeong, etc. nationwide, as well as performances in the United States, Japan, the Czech Republic, and Austria, etc., were recognized for their outstanding performance and were recognized for their outstanding performance. It was released by the world's best record label, Deutsche Grammophon, and drew attention.

 

Violinist Yang In-mo, the soloist of this concert, is one of the most noteworthy violinists in the classical world in recent years, winning the world-renowned Sibelius and Paganini Competitions, and releasing the album 'Genetics of Strings' through Deutsche Grammophon in 2021, emerging as a next-generation master. .

 

The <2023 Yeulmaru New Year's Concert>, which is gathering expectations with its splendid casting, will present a program composed only of Dvořák's works, featuring melancholy and thick melodies.

 

Starting with <Slavic Dances, Op.46-8>, Dvořák's works that maximize the charm of string instruments, and <Violin Concerto, Op.53>, which are expected to have an intuitive performance using Yang In-mo's warm tone, Dvořák's charm is the best. Through <Symphony No. 9 'From the New World'>, which is a work that can be felt and is considered one of the most favorite symphonies of Koreans, it will show the beginning of a passionate new year.

 

The ticket price for <2023 Yeulmaru New Year Concert>, where passionate performances will be held by conductor Hong Seok-won, Gwangju Philharmonic Orchestra, and violinist Yang In-mo, who will lead the next generation of music, are 70,000 won for R seats, 50,000 won for S seats, and 30,000 won for A seats. It takes place at Maru Grand Theate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청년 예비창업자 2천만원 지원..25일 접수 마감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