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 승진 인사청탁보단 얼굴 눈도장...정기명 여수시장 '승진 꿀팁' 속내 밝혀"

언론인과 9일 오찬 간담회서 정기인사 관련 답변, 대면 자주해야 승진도움 소통 강조..한광민 국장 승진은 전임 시장이 챙겨서 사연 공개..총무과장 발령 6개월 만에 초고속 국장 승진 불가피..주요보직 1년 이상 근무하고 승진해야 바람직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3/01/10 [11:02]

"공무원 승진 인사청탁보단 얼굴 눈도장...정기명 여수시장 '승진 꿀팁' 속내 밝혀"

언론인과 9일 오찬 간담회서 정기인사 관련 답변, 대면 자주해야 승진도움 소통 강조..한광민 국장 승진은 전임 시장이 챙겨서 사연 공개..총무과장 발령 6개월 만에 초고속 국장 승진 불가피..주요보직 1년 이상 근무하고 승진해야 바람직

고용배기자 | 입력 : 2023/01/10 [11:02]

 

 

 

▲ 정기명 여수시장  



정기명 여수시장이 9일 여수시 학동의 한 음식점에서 언론인과 오찬 간담회를 갖고 이번 상반기 정기인사와 관련 속내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정 시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대규모 정기인사를 준비하며 느낀 점은, 공무원들이 승진하려면 본청으로 들어와 인사권자인 시장과 대면을 자주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겠다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처럼 정 시장이 민감한 승진 인사를 언론에 공개한 것은 이례적인 일로, 인사 청탁보단 시장과의 소통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하기 위함으로 읽힌다.

 

그는 시청 내 지원업무를 주로 하는 총무과장이 전보 6개월 만에 국장으로 초고속 승진한데 대한 인사 난맥상에 대해서도 속내를 드러냈다.

 

정 시장은 "주요 보직은 최소 1년 정도는 근무하고 승진하는 것이 맞는 것 같다"면서 "앞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해 올 하반기 정기인사에 영향을 끼칠지 주목된다.

 

특히 정 시장은 "한광민 국장의 경우 지난해 총무과장 당시 전임 권오봉 시장이 한 과장을 특별히 챙겼다"며 "그것이 국장승진 배경 중 하나였다"고 사연을 공개했다.

 

나아가 정 시장은 민선 8기 정무직 인사를 최대한 활용하겠다고 밝혀 정무 비서진을 추가로 채용할 가능성을 내비쳤다.

 

앞서 민선 6기·7기에는 언론·교육·관광·사회복지·SNS소통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정무직 공무원들이 시정에 참여해 맹활약을 펼쳤다.

 

한편 여수시는 이번 상반기 정기인사에서 4급 1명, 5급 10명, 6급 47명, 7급 18명, 8급 51명 등 모두 121명의 승진과 1,655명에 대한 전보 인사발령을 9일자로 단행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Face painting rather than request for promotion of civil servant... Yeosu Mayor Jeong Gi-myung Reveals 'Promotion Tips'
At a luncheon meeting with journalists on the 9th, regular personnel-related answers and frequent face-to-face communication were emphasized. Must be promoted after working for more than one year
reporter goYongbae

 

Yeosu Mayor Chung Ki-myung held a luncheon meeting with journalists at a restaurant in Hak-dong, Yeosu-si on the 9th, and drew attention by revealing his intentions related to the regular greetings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Mayor Jeong said at the meeting, “What I felt while preparing for the large-scale personnel appointment was that it would be helpful for civil servants to come to the main office and face-to-face with the mayor, who is in charge of personnel affairs, if they want to be promoted.”

 

It is unusual for Mayor Chung to disclose his sensitive promotion personnel to the media, and it is read to emphasize that communication with the mayor is more important than solicitation for personnel appointments.

 

He also expressed his thoughts about the staffing chaos in which the head of the general affairs department, who mainly handles support work within the city hall, was promoted to director at a high speed after six months of transfer.

 

Mayor Chung said, “I think it is right to work for a major position for at least one year before being promoted,” adding that he would improve in the future.

 

In particular, Mayor Jeong disclosed the story of Director Han Kwang-min, saying that former Mayor Kwon Oh-bong took special care of Han, and that it was one of the backgrounds for the promotion to Director-General last year.

 

Furthermore, Mayor Chung hinted at the possibility of hiring additional political secretaries by saying that he would make the most of the personnel for political affairs in the 8th civil election.

 

Previously, in the 6th and 7th civil elections, public officials in various fields such as media, education, tourism, social welfare, and social media communication participated in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played an active role.

 

Meanwhile, Yeosu city announced on the 9th that 121 people were promoted and transferred/promoted 1,655 people, including 1 person in the 4th grade, 10 people in the 5th grade, 47 people in the 6th grade, 18 people in the 7th grade, and 51 people in the 8th grade, in the regular personnel personnel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carried out with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2024년 하반기 청년인턴 200명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