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박람회장 사후활용 운영·승계 작업 본격화...여수광양항만공사 공공개발 첫발 뗐다"

주철현의원 29일부터 해수부 차관 등 7인 이관위원회 구성..여수박람회재단 권리‧의무 이관, 지방세 감면‧직원 고용승계‧정부 선투자금 상환 등 5개월 논의 착수..시민의 뜻 모아 공공개발 시작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2/11/29 [21:20]

"여수박람회장 사후활용 운영·승계 작업 본격화...여수광양항만공사 공공개발 첫발 뗐다"

주철현의원 29일부터 해수부 차관 등 7인 이관위원회 구성..여수박람회재단 권리‧의무 이관, 지방세 감면‧직원 고용승계‧정부 선투자금 상환 등 5개월 논의 착수..시민의 뜻 모아 공공개발 시작

이학철기자 | 입력 : 2022/11/29 [21:20]

 

▲ 여수박람회장 전경  



'여수박람회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여수박람회장 사후활용 운영 주체를 '2012여수세계박람회재단'(여수박람회재단)에서 '여수광양항만공사'(YGPA)로 승계하는 작업이 본격화됐다.

 

주철현 국회의원이 대표 발의한 개정된 여수박람회법 부칙 제2조에 따라 여수박람회재단의 모든 권리와 의무를 YGPA로 이관하는 업무를 처리하기 위해 해수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전남도와 여수시, 여수광양항만공사, 해수부 및 여수지역 인사 등 7인으로 이관위원회가 구성됐다.

 

29일 주철현 의원에 따르면 이관위원회를 지원하기 위한 실무지원 임무를 맡는 '이관추진단'도 해수부 해양정책관을 단장으로 YGPA 2명, 박람회재단 3명으로 구성돼 이관업무 실무 작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에따라 이관위원회는 29일부터 이관위원 위촉장 수여 및 제1차 이관위원회를 개최해 여수박람회법 시행까지 6개월간 이관위원회는 여수박람회장에 대한 구체적인 이관 절차를 진행하게 된다.

 

주철현 의원은 "이관위원회에서 여수박람회장 재산가액 확정과 구체적인 권리‧의무를 이관하는 방안을 마련해 기재부 협의 등 이관준비를 마련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울러 여수박람회재단의 해산 및 청산, 권리‧의무 이관을 실행해 박람회 선투자금 3,700억원에 대한 상환 방법과 박람회 재단 직원들에 대한 공사 또는 공사가 설립한 법인의 직원으로 고용승계가 이뤄질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주철현 의원은 "여수박람회법 통과로 공공개발 주체가 여수광양항만공사로 변경되는 제도적 기틀이 마련돼 여수시민의 혈세 지출 없이 항만공사의 투자와 국비 지원을 받아 여수시와 시민들의 뜻대로 박람회장을 공공개발 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주 의원은 "여수광양항만공사에 의한 여수박람회장 공공개발로 방치돼 있던 박람회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박람회장을 중심으로 해양관광거점을 마련해 여수의 신해양시대를 열어가는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국회 농해수위에서 여수박람회장의 성공적인 사후활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Expo site post-utilization operation and succession work in earnest... Yeosu Gwangyang Port Authority's first step in public development
From the 29th, Congressman Joo Cheol-hyeon, a 7-person transfer committee including vice minister of the Ministry of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Started discussions for 5 months, including transfer of rights and obligations to the Yeosu Expo Foundation, local tax reduction, succession to employee employment, and repayment of advance investment by the government... Gathering the will of the citizens, public development began
Reporter Lee Hak-cheo

 

With the amendment to the 「Yeosu Expo Act」 passed by the National Assembly, the work to transfer the post-use operation of the Yeosu Expo site from the ‘2012 Yeosu World Expo Foundation’ (Yeosu Expo Foundation) to the ‘Yeosu Gwangyang Port Authority’ (YGPA) began.

 

In accordance with Article 2 of the supplementary provisions of the Yeosu Expo Act proposed by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Joo Cheol-hyeon, the vice minister of the Ministry of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as the chairman, Jeonnam Province and Yeosu City, Yeosu Gwangyang Port Authority, the Ministry of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and A transfer committee was formed with 7 people, including figures from the Yeosu area.

 

According to Rep. Joo Cheol-hyeon on the 29th, the ‘Transfer Promotion Team’, which is in charge of working-level support to support the transfer committee, will also be composed of 2 members from YGPA and 3 members from the Expo Foundation, led by the Maritime Policy Officer of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to support practical work on the transfer task.

 

From the 29th, the transfer committee will confer a letter of appointment to the transfer committee and hold the first transfer committee meeting. During the six months until the Yeosu Expo Act is enforced, the transfer committee will carry out specific transfer procedures for the Yeosu Expo site.

 

Rep. Joo Chul-hyeon announced that the transfer committee plans to prepare for the transfer, such as consultation with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by establishing a plan to determine the property value of the Yeosu Expo site and transfer specific rights and obligations.

 

In addition, the dissolution and liquidation of the Yeosu Expo Foundation, the transfer of rights and obligations, the method of repayment of the pre-investment of 370 billion won of the fair, and the plan for employment succession of the employees of the fair foundation as employees of the corporation or a corporation established by the corporation plan to arrange.

 

Rep. Joo Cheol-hyeon said, “With the passage of the Yeosu Expo Act, the institutional foundation for the change of the public development subject to the Yeosu Gwangyang Port Authority has been prepared, and Yeosu citizens can publicly develop the fairgrounds according to the will of Yeosu City and citizens with the Port Authority’s investment and government support without paying tax. emphasized that it was possible.

 

The state legislator is invigorating the neglected fairground through the public development of the Yeosu Expo site by the Yeosu Gwangyang Port Authority and providing a marine tourism base centered on the fairground to become a new growth engine to open a new ocean era in Yeosu. He promised to do his best for the successful post-use of the Yeosu Expo site.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수소전기차 구매보조금 신청하세요…대당 3750만원 지원"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