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자 '빚 대물림' 방지 민법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김회재 의원 대표발의, 성년 후 부모 빚 상속재산 초과 사실 알면 3개월 내 특별한정승인 가능

데스크 | 기사입력 2022/11/24 [17:14]

"미성년자 '빚 대물림' 방지 민법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김회재 의원 대표발의, 성년 후 부모 빚 상속재산 초과 사실 알면 3개월 내 특별한정승인 가능

데스크 | 입력 : 2022/11/24 [17:14]

 

▲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국회의원  



부모의 채무 사실을 몰라 과도한 빚을 떠안고 있는 미성년자들의 '빚 대물림'을 끊는 '민법 일부개정법률안'이 24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국회는 24일 본회의를 열고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여수을)이 대표 발의한 미성년자 '빚 대물림' 방지를 위한 '민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의결했다.

 

현행법은 상속으로 얻은 재산의 한도 내에서만 피상속인의 채무를 변제할 수 있도록 한정승인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미성년자의 경우 상속을 받을 당시 정확한 채무 관계에 대해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한정승인제도 역시 제대로 활용하지 못해 과도한 빚을 그대로 떠안고 있었다.

 

이에 본회의에서 통과된 개정안은 미성년자가 성년이 된 후 물려받은 빚이 상속재산보다 많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면 그날로부터 3개월 내에 특별한정승인을 할 수 있게 했다.

 

또 시행일 기준 19세 미만인 모든 미성년자와 아직 상속채무 초과 사실을 알지 못하는 성년에게도 개정 규정이 소급 적용되도록 했다.

 

김회재 의원은 "우리 아이들의 ‘빚 대물림’을 끊어내기 위한 제도가 마련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삶의 출발선에서부터 시작되는 불공정을 끊어내기 위한 제도적, 정책적 방안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ssed the National Assembly plenary session on the amendment to the civil law to prevent minors from inheriting debts

Representative proposal of Representative Kim Hoi-jae, special approval is possible within 3 months if the fact that the inheritance of parents' debt exceeds the inheritance after coming of age

 

The “Partial Amendment to the Civil Code”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24th to end the “transmission of debts” by minors who are unaware of their parents’ debts.

 

The National Assembly held a plenary session on the 24th and passed the “Partial Amendment to the Civil Act” proposed by Democratic Party lawmaker Kim Hoe-jae (Yeosu-eul) to prevent minors from inheriting debts.

 

The current law implements a limited approval system so that debts of the ancestor can be repaid only within the limit of the property acquired through inheritance.

 

However, in the case of minors, in many cases, they were not aware of the exact debt relationship at the time of inheritance, and the limited approval system was not properly utilized, so they were carrying excessive debt as it was.

 

Accordingly, the amendment passed at the plenary session allowed minors to obtain special approval within three months from the date of finding that the inherited debt is greater than the inherited property after becoming an adult.

 

In addition, the amended rule is to be retroactively applied to all minors under the age of 19 as of the effective date and to adults who are not yet aware of the excess of inherited debt.

 

Rep. Kim Hoi-jae said, “I think it is very meaningful that a system has been established to cut off the ‘debt inheritance’ of our children.”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수소전기차 구매보조금 신청하세요…대당 3750만원 지원"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