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양원 목사' 순교 73주년 기념...'용서를 넘어선 사랑' 여수서 공연

10월 23일 오후 5시 여수시민회관, 11월 2일 서울 영락교회 공연 예정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2/10/20 [13:51]

'손양원 목사' 순교 73주년 기념...'용서를 넘어선 사랑' 여수서 공연

10월 23일 오후 5시 여수시민회관, 11월 2일 서울 영락교회 공연 예정

이학철기자 | 입력 : 2022/10/20 [13:51]

 

 

 

손양원 목사 순교 73주년을 기념하는 '용서를 넘어선 사랑' 공연이 이달 23일 오후 5시 여수시민회관에서 막이 오른다.

 

20일 교계에 따르면 여수시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손양원정신문화계승사업회가 주관하는 이번 공연은, 사랑과 용서의 실천을 몸소 보여준 손양원 목사의 일대기를 그린 드라마 형식의 공연이다.

 

특히 올해는 11월 2일 서울 영락교회에서도 공연이 예정돼 있어 손양원 목사를 기리는 많은 분들의 기대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손양원 목사는 1939년 7월 14일에 여수 애양교회에 부임해 어려운 시대적 여건 속에서도 한센병 환자를 돌보고 두 아들을 죽인 원수를 양아들로 삼는 등 온전한 사랑을 실천한 순교자이다.

 

손양원 목사의 일대기를 그린 '용서를 넘어선 사랑'은 지난 2004년 제작돼 미국과 국내에서 총 450여회 이상 공연돼 30만명 이상이 관람했다.

 

공연을 주관한 손양원 정신문화 계승사업회 여수대표 강점석 목사는 "손양원 목사님은 한국교회를 초월해 세계교회가 그 삶과 정신을 추앙하는 사랑의 순교자"라고 했다.

 

여수시 관계자는 "사랑의 원자탄으로 불렸던 손양원 목사님의 용서와 화해, 그리고 평화와 사랑의 메시지가 이번 공연을 통해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로 전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elebrating the 73rd anniversary of the martyrdom of Pastor Yang-Won Son... Performance of ‘Love Beyond Forgiveness’ in Yeosu...On October 23 at 5 pm, Yeosu Civic Center, and on November 2, Seoul Yeongnak Church will perform.
Reporter Lee Hak-cheo

 

The 'Love Beyond Forgiveness' performance to commemorate the 73rd anniversary of the martyrdom of Pastor Son Yang-won will be held at the Yeosu Civic Center at 5 pm on the 23rd of this month.

 

According to religious circles on the 20th, this performance hosted by the city of Yeosu and organized by the Son Yang-won Spiritual Culture Succession Society is a drama-type performance depicting the life story of Pastor Son Yang-won, who showed the practice of love and forgiveness.

 

In particular, a performance is scheduled to be held at Yeongnak Church in Seoul on November 2 this year, drawing attention and anticipation from many people who honor Pastor Son Yang-won.

 

‘Pastor Yangwon Son’ was appointed to the Yeosu Aeyang Church on July 14, 1939 and is a martyr who practiced perfect love, taking care of leprosy patients and adopting the enemy who killed two sons as his adopted son, even in difficult times.

 

‘Love Beyond Forgiveness’, which depicts the biography of Pastor Son Yang-won, was produced in 2004 and performed more than 450 times in the United States and Korea, and more than 300,000 people watched.

 

Rev. Kang Seok Kang, representative of Yeosu of the Son Yang-won Spiritual Culture Succession Society, who hosted the performance, said, “Pastor Yang-won Son is a martyr of love who transcends the Korean church and venerates its life and spirit by the world church.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I hope that Pastor Yang-Won Son’s message of forgiveness and reconciliation, and peace and love, who was called the atomic bomb of love, will spread beyond Korea and the world through this performance.”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수소전기차 구매보조금 신청하세요…대당 3750만원 지원"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