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3년 만에 재개...9일 개막

올해 13회 개매기, 바지락 캐기, 맨손 고기잡기, 망둥어 낚시 등 다양한 체험행사 마련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2/10/04 [13:41]

여수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 3년 만에 재개...9일 개막

올해 13회 개매기, 바지락 캐기, 맨손 고기잡기, 망둥어 낚시 등 다양한 체험행사 마련

김두환기자 | 입력 : 2022/10/04 [13:41]

 

 

 

전남 여수시는 올해 '제13회째를 맞는 여수여자만 갯벌노을 체험행사'가 10월 9일부터 이틀간 여수시 소라면 해넘이길 일원에서 개최된다고 4일 밝혔다.

 

여수시에 따르면 코로나19로 3년 만에 열리는 이번 행사는 여자만의 환상적인 노을과 갯벌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마련했다고 말했다.

 

먼저 관람객이 직접 물고기를 잡아보는 개매기 체험과 맨손 고기잡기, 대나무 망둥어 낚시, 해마다 인기가 높은 바지락 캐기 체험이 진행될 예정이다.

 

장척마을과 복개도 사이 바닷길 500m를 걷는 복개도 가족사랑걷기와 보물찾기 체험은 가족단위 관람객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어로의 안전과 풍어를 비는 풍어제와 당산제, 흥겨운 축하공연과 버스킹공연, 노을 가요제, 학생들이 펼치는 댄스경연대회 등 볼거리도 풍성하다.

 

이외에도 페이스페인팅과 물로켓 만들기 등 어린이 체험관과 바다음식 체험관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여수시 관계자는 "여자만의 아름다운 노을을 배경으로 갯벌을 활용한 특색 있고 차별화된 체험형 프로그램을 정성껏 준비했다. 3년 만에 열리는 이번 행사에 많은 시민과 관람객이 방문하셔서 낭만 가득한 추억 가득 안고 가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Yeosu Bay Tidal Flat Sunset Experience Event Resumed After 3 Years... Opening on the 9th...Organized various experience events this year, such as the 13th annual dog mackerel, clam digging, bare-handed fishing, and flounder fishing
reporter goYongbae

 

The city of Yeosu, Jeollanam-do announced on the 4th that the ‘13th Yeosu Yeosu Bay Tidal Flat Sunset Experience Event’ this year will be held in the area of ​​Soramyeon Haenam-gil in Yeosu-si for two days from October 9th.

 

According to the city of Yeosu, this event, which will be held for the first time in three years due to COVID-19, has been prepared with various programs to experience the fantastic sunset and tidal flats unique to women.

 

First, there will be an experience of catching a fish in person, catching fish with bare hands, fishing for bamboo flounder, and a popular annual clam digging experience.

 

It is expected that the family love walk and treasure hunting experience of Bogaedo, a 500m sea road between Jangcheok Village and Bogaedo, will provide special memories to family visitors.

 

There are also plenty of things to see, such as the Pungeo Festival and Dangsan Festival to pray for the safety of the fishermen and the Dangsan Festival, a lively celebration performance and busking performance, a sunset song festival, and a dance contest held by students.

 

In addition, various side events such as a children's experience center such as face painting and water rocket making and a sea food experience center will be prepared.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We have carefully prepared a unique and differentiated experience program that utilizes the tidal flat against the backdrop of a beautiful sunset unique to women. I hope that many citizens and visitors will come to this event, which will be held for the first time in three years, and come with romantic memories.”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공공근로 일자리사업' 370명 모집..이달 19일~23일 접수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