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의회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여수박람회장에 건립 촉구"

여수박람회 정신 부합하는 시설, 박람회장 사후활용 측면에서 고려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2/09/19 [17:21]

여수시의회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여수박람회장에 건립 촉구"

여수박람회 정신 부합하는 시설, 박람회장 사후활용 측면에서 고려

고용배기자 | 입력 : 2022/09/19 [17:21]

 

▲ 여수시의회 본회의장. 김영규 의장이 사회를 보고 있다.



여수시의회는 19일전라남도가 부지 공모 중인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이 여수박람회장에 건립돼야 한다는 의견을 만장일치로 밝혔다.

 

시의회는 이날시의회 소회의실에서 열린 제7회 전체의원 간담회에서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건립 공모사업 관련 시 정부로부터 보고를 받았다.

 

여수시에서는 시유지인 돌산 진모지구 매립지를 후보지로 보고했으나 시의회에서는 여수박람회장을 후보지로 추천했다.

 

이 같은 추천에는 여수박람회장의 우수한 접근성, 청소년해양교육원 및 해양기상과학관 등 해양시설과의 연계성, 박람회 정신 부합, 박람회장 사후활용 등의 측면을 고려한 것으로 전해진다.

 

시 정부에서는 시의회의 의견을 받아들여 박람회장을 후보지로 결정하고 공모에 선정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규 의장은 "여수는 해양산업의 전초기지다"라며 "여수의 해양도시 브랜드 가치를 더욱 드높일 국립 해양수산박물관이 박람회장에 건립될 수 있도록 시의회에서도 적극적으로 나서겠다"는 의견을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국립 해양수산박물관 건립 사업은 해양수산부가 사업비 전액으로 국비 1,245억 원을 들여 총 42,500㎡의 부지에 전시관, 체험관, 연구시설 등이 포함된 해양수산박물관을 짓는 사업이다.

 

전남도와 광주전남연구원이 도내 시‧군으로부터 10월 7일까지 공모를 받아 사업지를 선정하고 같은 달 17일 결과를 발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공모에는 여수시, 해남‧완도‧신안‧강진‧보성‧고흥군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진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City Council “Calling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National Maritime and Fisheries Museum at the Yeosu Expo Site”
Facilities in line with the spirit of the Yeosu Expo, considered in terms of post-use of the expo site
reporter goYongbae

 

The Yeosu City Council unanimously agreed on the 19th that the National Maritime and Fisheries Museum, for which Jeollanam-do is seeking a site, should be built at the Yeosu Expo site.

 

The city council received a report from the city government regarding the contest for the construction of the National Maritime and Fisheries Museum at the 7th general council meeting held in the small meeting room of the city council on the same day.

 

The city of Yeosu reported the reclaimed land of Dolsan Jinmo District, a municipal land, as a candidate site, but the city council recommended the Yeosu Expo site as a candidate site.

 

Such recommendations are said to have taken into consideration aspects such as the excellent accessibility of the Yeosu Expo site, connectivity with marine facilities such as the Youth Ocean Education Center and the Marine Meteorological Science Museum, conformity to the spirit of the expo, and post-use of the expo site.

 

It is known that the city government is planning to actively promote the project so that it can be selected as a candidate site by accepting the opinion of the city council.

 

Chairman Kim Young-gyu said, "Yeosu is an outpost of the maritime industry," and said, "The city council will also actively take action so that the National Maritime and Fisheries Museum, which will further enhance the brand value of Yeosu's maritime city, can be built in the fairgrounds."

 

According to the city council, the project to build the National Maritime and Fisheries Museum is a project to build the Maritime and Fisheries Museum, which includes an exhibition hall, experience hall, and research facilities, on a site of 42,500 square meters with the total cost of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spending 124.5 billion won from the government.

 

It is known that Jeonnam-do and Gwangju Jeonnam Research Institute plan to select a project site by October 7, and announce the results on the 17th of the same month.

 

Meanwhile, it is known that Yeosu City, Haenam, Wando, Sinan, Gangjin, Boseong, and Goheung-gun participated in the contest.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소호로' 부분 통제...'10월 11일~2023년 말까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