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미나' 전 KBS아나운서 9월 여수아카데미 초청 강연

22일 진남문예회관에서 개최…'혼란의 시기, 길 위에서 길을 찾다' 주제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2/09/19 [12:34]

'손미나' 전 KBS아나운서 9월 여수아카데미 초청 강연

22일 진남문예회관에서 개최…'혼란의 시기, 길 위에서 길을 찾다' 주제

고용배기자 | 입력 : 2022/09/19 [12:34]

 

▲ 손미나 전 KBS아나운서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길' 전도사로 우리에게 익숙한 손미나 전 KBS 아나운서가 미항 여수를 찾는다.

 

여수시는 '9월 여수아카데미 시민교양강좌'를 오는 22일 오후 3시 진남문예회관에서 손미나 작가를 초청해 강연한다고 19일 밝혔다.

 

손미나 작가는 전 KBS아나운서로 활동하며 '도전 골든벨'과 '9시 뉴스' 등을 진행했다.

 

그는 현재 인플루언서, 허프포스트 코리아 편집인, 스페인 문화 홍보대사로 활동 중이다.

 

저서로는 '어느날, 마음이 불행하다고 말했다', '여행이 아니면 알 수 없는 것들', '스페인, 너는 자유다' 등이 있다.

 

이번 강연에서는 '혼란의 시기, 길 위에서 길을 찾다'라는 주제로, 아나운서에서 세상을 누비는 여행 작가로 도전한 경험에 대해 이야기하게 된다.

 

여수시 관계자는 "새로운 미래, 새로운 도전을 꿈꾸는 모든 이에게 이번 강연이 큰 용기를 주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아카데미는 매월 1회 각 분야 전문가를 초빙해 강연을 듣는 평생학습 프로그램으로 사전 신청 없이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ina Son, former KBS announcer, invited lecture at Yeosu Academy in September
Held on the 22nd at the Jinnam Arts Center... Theme of ‘A time of confusion, finding a way on the road’

reporter goYongbae

 

Mina Son, a former KBS announcer who made a name for herself as an evangelist on the pilgrimage to Santiago in Spain, visits Yeosu, a beautiful port.

 

The city of Yeosu announced on the 19th that it would give a lecture at the Jinnam Arts Center at 3 pm on the 22nd at the 'September Yeosu Academy Citizenship Lecture' by inviting Mina Son to give a lecture.

 

Writer Son Mina worked as a former KBS announcer, and she hosted 'Challenge Golden Bell' and '9 O'Clock News'.

 

She currently works as an influencer, editor for HuffPost Korea, and ambassador for Spanish culture.

 

Her books include 'One Day, My Heart Said I Was Unhappy', 'Things You Can't Know Without Traveling', and 'Spain, You Are Free'.

 

In this lecture, she will talk about her experience of challenging herself as a travel writer who travels the world from an announcer under the theme of 'A time of confusion, finding a way on the road'.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I expect this lecture will be a meaningful time that gives great courage to all who dream of a new future and a new challenge. She hopes for th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many people,” she said.

 

Meanwhile, Yeosu Academy is a lifelong learning program that invites experts from each field to listen to lectures once a month, and any citizen can participate for free without prior application.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소호로' 부분 통제...'10월 11일~2023년 말까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