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여수예울마루, 개관 10주년 기념 G페스티벌

2012년 개관한 예울마루의 10년을 기념하고 축하하는 페스티벌 개최..그린 사이클(폐플라스틱 재활용 캠페인)을 입장권으로 삼은 친환경 공연을 통해 10주년과 환경에 관한 메시지 전달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2/09/13 [10:49]

GS칼텍스 여수예울마루, 개관 10주년 기념 G페스티벌

2012년 개관한 예울마루의 10년을 기념하고 축하하는 페스티벌 개최..그린 사이클(폐플라스틱 재활용 캠페인)을 입장권으로 삼은 친환경 공연을 통해 10주년과 환경에 관한 메시지 전달

고용배기자 | 입력 : 2022/09/13 [10:49]

 

▲ GS칼텍스 예울마루, 예술의 섬 장도 



GS칼텍스 예울마루(이하 예울마루)가 개관 10주년을 맞아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하는 친환경 활동, 그린 사이클 캠페인을 입장권으로 한 G페스티벌을 9월 13일부터 17일까지 개최한다.

 

2012년 개관한 예울마루는 GS칼텍스가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조성한 공간으로 21만평 넓이의 대규모 문화시설이다.

 

천혜의 자연공간 속에 위치한 예울마루는 개관 후 10년간 공연, 전시,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약 108만명의 이용객, 2019년 개관한 예술의 섬 장도는 약 102만명의 방문객을 유치하며(2022년 6월 기준) 문화예술 불모지로 여겨졌던 여수시에 남해안을 대표하는 문화예술랜드마크를 만들어 냈다.

 

또 개관부터 ‘초대권 없는 공연장’을 표방하며 건강한 공연관람문화를 조성하였고 이를 통해 높은 관람객 만족도를 이뤄냈다.

 

더불어 예울마루를 통해 높은 유료객석점유율을 확인한 여러 기획사, 예술단체들은 여수공연의 시장성을 확인하고 지방투어에 여수를 필수적으로 포함시키는 행보를 보여주며, 예울마루가 여수시의 문화향유권 증대에 절대적인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시켜주고 있다.

 

여수시를 넘어 전남동부권 문화향유권 증대에 큰 역할을 수행하며 문화예술계에 색다른 존재감으로 각인된 예울마루가 개관 10주년을 맞아 예울마루만이 가지고 있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적극 활용한 친환경 페스티벌을 준비하고 있다.

 

지난 5월부터 진행된 <이번 생은 지구니까 展>, <슬퍼하고 기침하는 존재들, ( )의 식탁 展>, 야외 조각 프로젝트, <경이로의 초대 展>, 생태예술교육프로그램<그린아트피크닉>을 개최하며 10주년 행사의 서막을 알린 예울마루는 9월 13일~17일 5일간에 걸쳐 친환경 페스티벌인 G페스티벌을 개최한다.

 

10년 간 이어져 온 예울마루의 발자취를 기념하고 친환경 캠페인을 통해 의미 있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페스티벌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GS칼텍스 예울마루 



G페스티벌의 가장 큰 특이점은 입장 방법이다.

 

모든 행사는 무료로 진행되지만 관객은 예술의 섬 장도 앞에 놓인 플라스틱 수거존에서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하는 그린 사이클 캠페인에 참여해야 하며, 이 캠페인에 참여한 관객에게는 9월 13일부터 15일 오후 6시부터 진행될 프린지콘서트의 공연티켓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프린지콘서트가 열리는 3일 간 그린 사이클 캠페인 최다 참여자들을 선정하여 9월 17일 진행되는 G콘서트의 공연 티켓도 동시에 제공할 예정이다.

 

9월 13일부터 15일까지 오후 6시에 개최되는 프린지콘서트에서는 골든스윙밴드(재즈밴드), 엠티엠(아카펠라 그룹), 커먼그라운드(펑크뮤직밴드), 거리극 등의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공연 후에는 야외 영화제를 통해 여수 밤바다의 낭만적인 야경과 함께 영화 <리틀 포레스트>, <미나리>, <아이캔스피크>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색다른 기회를 제공한다.

 

아울러 프린지콘서트 기간에는 여수시가 주관하는 ‘나눔 행복’ 자원순환 가게 전시 및 일회용 커피컵, 병뚜겅, 빨대를 활용한 업사이클링 작품 체험행사가 오후 2시부터 오후 6시까지 함께 개최될 예정이다.

 

9월 16일에는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개관 10주년 기념 음악회’가 진행된다.

 

특히 피아니스트 백건우, 소프라노 임선혜, 바리톤 김기훈, 지휘자 차웅, 프라임필이 출연할 이번 공연은 유명 아티스트의 공연과 함께 예울마루가 제시하는 친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동시에 선사할 예정이다.

 

페스티벌의 마지막 날인 9월 17일 오후 6시에는 성시경, 데이브레이크, 박재정을 비롯한 대중가수와 뮤지컬 배우 최정원, 홍지민, 전수경 등 화려한 라인업으로 구성된 G콘서트가 진행되며, 드론라이트쇼를 통해 환경에 대한 예울마루의 메시지를 전달하며 페스티벌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 GS칼텍스 예울마루 개관 10주년 기념 G페스티벌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S Caltex Yeosu Yeulmaru, 10th Anniversary G Festival
A festival to commemorate and celebrate the 10th anniversary of Yeulmaru, which opened in 2012. Delivered a message about the 10th anniversary and the environment through an eco-friendly performance that uses the Green Cycle (waste plastic recycling campaign) as an admission ticket.

reporter goYongbae

 

GS Caltex Yeulmaru (hereafter, Yeulmaru) will hold the G Festival from September 13th to 17th, with admission tickets to the green cycle campaign, an eco-friendly activity that recycles waste plastics to commemorate the 10th anniversary of its opening.

 

Yeulmaru, opened in 2012, is a large-scale cultural facility with an area of ​​210,000 pyeong as a space created by GS Caltex as part of its social contribution project.

 

Yeulmaru, located in a natural space, has attracted approximately 1.08 million visitors through performances, exhibitions, and educational programs over the past 10 years since its opening, and Jangdo, an island of art that opened in 2019, has attracted approximately 1.02 million visitors (as of June 2022). ) Created a cultural and artistic landmark representing the southern coast of Yeosu, which was considered a barren land for culture and art.

 

In addition, since its opening, it has been promoting a 'performance hall without invitations' and has created a healthy performance viewing culture, thereby achieving high audience satisfaction.

 

In addition, various agencies and art groups that have confirmed high paid audience share through Yeul Maru confirm the marketability of Yeosu performances and show Yeosu essential to local tours. It confirms the fact that it is going crazy.

 

In celebration of the 10th anniversary of the opening of Yeulmaru, which has been imprinted with a unique presence in the culture and art world, playing a major role in increasing the right to enjoy culture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beyond Yeosu, we are preparing an eco-friendly festival that actively utilizes the natural environment that only Yeulmaru has. .

 

<Because This Life Is Earth Exhibition>, <Because This Life is Earth Exhibition>, <The Sorrowful and Coughing Beings, ( )'s Table Exhibition>, outdoor sculpture project, <Invitation to Wonderful Exhibition>, ecological art education program <Green Art Picnic> Yeulmaru, who announced the beginning of the 10th anniversary event by holding

 

It is expected to be a festival that commemorates the footsteps of Yeulmaru for 10 years and delivers a meaningful message through an eco-friendly campaign.

 

The biggest singularity of G-Festival is the entry method.

 

All events are free, but the audience must participate in the green cycle campaign to recycle waste plastics at the plastic collection zone in front of Jangdo, the island of art. Tickets for the Fringe Concert will be provided.

 

In addition, tickets for the G Concert, which will be held on September 17th, will be provided at the same time by selecting the most participants in the Green Cycle campaign for three days during the Fringe Concert.

 

At the Fringe Concert, which will be held from September 13th to 15th at 6pm, performances such as Golden Swing Band (Jazz Band), MTM (Acapella Group), Common Ground (Punk Music Band), and street plays will be held.

 

After the performance, the outdoor film festival provides a unique opportunity to simultaneously enjoy the movies <Little Forest>, <Minari>, and <Ican Peak> along with the romantic night view of the Yeosu night sea.

 

In addition, during the Fringe Concert, an exhibition of the ‘Sharing Happiness’ resource recycling store hosted by Yeosu City and an upcycling experience event using disposable coffee cups, bottle caps and straws will be held from 2 pm to 6 pm.

 

On September 16, the ‘10th Anniversary Concert’ will be held at the Yeulmaru Grand Theater.

 

In particular, this performance featuring pianist Baek Geon-woo, soprano Im Seon-hye, baritone Kim Ki-hoon, conductor Cha Woong, and Prime Feel will present a message about eco-friendliness presented by Yeul Maru along with performances by famous artists.

 

On September 17, the last day of the festival, at 6 pm, the G-Concert will be held with a colorful lineup of popular singers including Sung Si-kyung, Daybreak, Park Jae-jeong, and musical actors Choi Jeong-won, Hong Ji-min, and Jeon Soo-kyung. It will deliver Maru's message and decorate the end of the festival.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소호로' 부분 통제...'10월 11일~2023년 말까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