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실투성 어영부영 짓는 여수부영 임대아파트..웅천 2·3차 고분양가에 '소비자만 봉"

주종섭 여수시의원, 임대아파트 분양전환 갈등 적극적 개입 촉구..웅천부영 2·3차 고분양가, 하자보수, 편의시설 확충 등 지적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12/01 [15:50]

"부실투성 어영부영 짓는 여수부영 임대아파트..웅천 2·3차 고분양가에 '소비자만 봉"

주종섭 여수시의원, 임대아파트 분양전환 갈등 적극적 개입 촉구..웅천부영 2·3차 고분양가, 하자보수, 편의시설 확충 등 지적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12/01 [15:50]

 

 

여수 웅천 부영2·3차 아파트의 높은 분양전환 가격으로 부영주택 측과 입주민 간 갈등이 빚어지는 가운데 여수시의 적극행정을 촉구하는 발언이 나왔다.

 

주종섭 여수시의원은 제215회 정례회 3차 본회의 시정질문에서 "분양전환으로 인한 분쟁은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며 "특히 감정평가액 산정부터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만큼 여수시가 적극 개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1일 주 의원에 따르면 웅천부영 2·3차 주민들은 아파트 분양전환가격이 최근 분양전환한웅천부영 1차에 비해 적게는 4730만 원에서 크게는 5325만 원이 높다고 주장하고 있다.

 

주 의원은 이러한 고분양가를 부영 측과 입주민 간 갈등의 첫 번째 원인으로 제시했다. 부영 측이 분양전환가격 산정기준 중 하나인 건설원가를 공개하지 않는 것과 감정평가 비교기준을 높은 가격대의 아파트로 선정한 것 등도 문제점으로 꼽았다.

 

웅천부영 2·3차의 하자와 관련한 지적도 나왔다. 주민들은 하자로 인한 건축물의 흠결이 감정평가에 전혀 반영되지 않았다고 주장하며, 하자가 있는 건축물을 그대로떠안고 분양받을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고 주 의원은 설명했다.

 

이와 함께 임대아파트를 분양전환하게 되면 입주민 편의를 위한 최소한의 편의시설을 갖춰야 한다는 주장도 전했다.

 

주 의원은 "공공임대주택은 시세보다 저렴하게 살면서 목돈을 모아 내 집 마련을 하도록 하는 제도인데 임차인들은 내 집 마련이 쉽지 않은 상황에 내몰리고 있다"며 "서민들의 꿈이 무시당하거나 외면되지 않도록 여수시정부가 서민들의 주거권 보호를위해 적극으로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제도적으로 분쟁조정위원회를 구성해서 운영할 수 있고, 현재 우리시도 조정위원회 모집공고를 진행 중"이라며 "조정위가 구성이 되면 분양전환 문제를 포함한 분쟁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고 답변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Buyeong rental apartment built in poor condition.. Consumers are bonking at the 2nd and 3rd high sale prices in Ungcheon

Yeosu City Councilman Joo Jong-seop calls for active intervention in the conflict over the conversion of rental apartments.

reporter goYongbae

 

In the midst of conflict between Booyoung Housing and its residents due to the high conversion price of 2nd and 3rd apartments in Woongcheon Buyeong in Yeosu, a statement urging the city of Yeosu for active administration was made.

 

Yeosu City Councilman Joo Jong-seop, in the third plenary session of the 215th regular meeting, said, "The dispute over the sale of sale is not a thing of yesterday and today." .

 

According to lawmaker Joo on the 1st, residents of the second and third rounds of Ungcheon Buyeong are claiming that the price for apartment sale conversion is 47.3 million won to 53.25 million won higher than that of the first Ungcheon Buyeong apartment, which was recently converted to sale.

 

Rep. Joo suggested such a high sale price as the first cause of the conflict between Booyoung and the residents.

 

Booyoung also cited problems such as not disclosing the construction cost, which is one of the criteria for calculating the sale conversion price, and selecting high-priced apartments as the standard for comparison of appraisal.

 

There were also pointed out defects related to the 2nd and 3rd rounds of Ungcheon Booyoung. Residents claim that defects in the building due to defects are not reflected in the appraisal at all, and state that they cannot sell the building with defects as it is, Assemblyman Joo explained.

 

At the same time, he argued that if a rental apartment is converted into sales, it should be equipped with minimum convenience facilities for the convenience of residents.

 

“Public rental housing is a system that allows people to buy their own house by living at a lower price than the market price, but tenants are being driven into a situation where it is not easy to buy a house,” he said. I ask that the Yeosu city government make an active effort to protect the housing rights of ordinary people.”

 

Yeosu Mayor Kwon O-bong said, “We can systematically form and operate a dispute mediation committee, and our city is currently in the process of notifying the recruitment of the mediation committee. ” he replie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