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봉황산 자연휴양림 부분 재개장..내년 1월 시행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1/11/30 [17:00]

여수 봉황산 자연휴양림 부분 재개장..내년 1월 시행

이학철기자 | 입력 : 2021/11/30 [17:00]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은 코로나19로 운영이 중단됐던 봉황산자연휴양림을 내년 1월 1일부터 부분 개장한다고 30일 밝혔다.

 

여수 돌산 ‘봉황산 자연휴양림’은 작년 2월부터 코로나19 임시격리시설로 지정돼 운영이 중단되다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계획”에 따라 동선이 분리된 산림문화휴양관을 제외한 숲속의 집 12동, 카라반 3동, 산책로 등을 개방한다.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은 재개장을 위해 격리시설 운영기간 동안 사용했던 시설물에 대해 방역·소독을 마쳤다.

 

또 그간 사용하지 않았던 침구류 등을 새로 교체하고 전기자동차 충전시설을 설치하는 등 고객 중심의 편의시설을 확충해 자연 속에서 힐링할 수 있도록 손님맞이 준비에 분주했다.

 

김태규 이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힐링이 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봉황산자연휴양림 이용 시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개인위생에 신경 써 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Bonghwang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Partial Reopening.. Implemented in January next year

Reporter Lee Hak-cheol

 

The Yeosu City Management Corporation announced on the 30th that the Bonhwangsan Natural Recreational Forest, which had been suspended due to COVID-19, will partially open from January 1 next year.

 

Yeosu Dolsan Mountain ‘Bonghwang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has been designated as a temporary quarantine facility for COVID-19 and has been suspended since February last year. Buildings, trails, etc. are open.

 

The Yeosu City Management Corporation has completed quarantine and disinfection of facilities used during the quarantine period for reopening.

 

In addition, the company has been busy preparing to welcome guests so that they can heal in nature by expanding customer-oriented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replacing unused bedding with new ones and installing electric vehicle charging facilities.

 

Chairman Kim Tae-gyu said, "I hope that it will be an opportunity for citizens who are tired in body and mind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to be an opportunity to heal.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