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경제청, 외국교육기관 유치 타당성 조사·기본계획 용역 착수 보고회

내년 6월까지 설립 환경 분석 및 타당성 검토 후 유치 기본계획 수립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1/11/30 [16:08]

광양경제청, 외국교육기관 유치 타당성 조사·기본계획 용역 착수 보고회

내년 6월까지 설립 환경 분석 및 타당성 검토 후 유치 기본계획 수립

김두환기자 | 입력 : 2021/11/30 [16:08]

 

▲ 광양경제청은 30일 청사 상황실에서 광양만권 외국교육기관 유치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용역착수 보고회를 가졌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이하 광양경제청)은 30일 청사 상황실에서 '광양만권 외국교육기관 유치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용역 착수 보고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광양경제청을 비롯한 순천시, 전남교육정책연구소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 수행사인 (사)한국지식오름연구원의 추진계획 보고에 이어 전남교육정책연구소 등 전문가 자문과 참석자 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연구용역의 주요내용은 전남도 및 GFEZ 환경 분석, 관련법규 검토, 관내 입주 기업 및 거주자 설문조사, 외국인 학생 수요 등 외국교육기관 설립 타당성을 검토하고 실현가능한 외국교육기관 유형 선정 등 기본계획 수립 및 장기간 유치가 안될 경우에 대한 대안 모색이다.

 

광양경제청은 그간 K-12 5개교, 대학 분교 4개교 등 유치를 추진해 왔으나 외국교육기관 유치 타당성 조사가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에서 유치 의사를 밝힌 학교 측의 자료에만 의존한 결과 학교 측의 무리한 요구 등으로 MOU 체결 이후 무산되는 사례가 다수였다.

 

외국교육기관 유치는 GFEZ 투자유치 활성화와 외국인 정주환경 개선 등 지역 파급효과가 크고 설립하기까지 오랜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이번 용역을 통해 타당성을 면밀하게 검토하고 광양만권에 최적화된 외국교육기관 유형과 타깃을 설정하여 유치한다는 방침이다.

 

또 신대지구 내 외국교육기관 부지의 기능과 역할 및 GFEZ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 유휴부지 상태가 오래 지속되지 않아야 한다는 순천시 여론에도 부응할 수 있도록 설립이 지연될 경우 국내 우수대학 캠퍼스, R&D센터, 공공기관 유치 등 부지 활용방안도 함께 모색할 계획이다.

 

이주현 광양경제청 신성장산업유치부장은 "광양만권의 지역여건 및 전략산업을 활용한 외국교육기관이 유치될 수 있도록 기본계획을 수립할 것"이며 "광양만권 산․학․연 클러스터 기반 구축과 지역경제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외국교육기관 유치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Gwangyang Economic Administration, feasibility study for attracting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and briefing session on basic plan service commencement

Establishment of basic plan for attraction after analysis of establishment environment and feasibility study by June next year

Reporter Kim Doo-hwan

 

The Gwangyang Bay Area Free Economic Zone Authority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Gwangyang Economic Administration) announced that it held a briefing session on the 30th in the situation room of the government building, “Feasibility Study and Basic Plan for Attracting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in Gwangyang Bay Area”.

 

This day's report was attended by about 10 officials from Gwangyang Economic Administration, Suncheon City, and Jeonnam Education Policy Research Institute, followed by a report on the implementation plan of the Korea Knowledge Oreum Research Institute, which was the service provider, followed by expert advice from the Jeonnam Education Policy Research Institute, and discussion by participants. took place

 

The main contents of the research service are: environmental analysis of Jeollanam-do and GFEZ, review of related laws, survey of companies and residents in the jurisdiction, and the feasibility of establishing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such as the demand for foreign students It is an alternative search for cases where this is not possible.

 

Gwangyang Economic Administration has been pushing to attract 5 K-12 schools and 4 university branch schools. There were many cases where the MOU was canceled after signing.

 

Since attracting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has a large regional ripple effect, such as activating investment in GFEZ and improving the settlement environment for foreigners, it takes a long time to establish. It is set up to attract.

 

In addition, in order to meet the public opinion of Suncheon City that idle sites should not last long in order to enhance the function and role of sites for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in the Sindae District and to enhance the competitiveness of the GFEZ, if the establishment is delayed, it will attract excellent domestic university campuses, R&D centers, and public institutions. We also plan to explore ways to use the land.

 

“We will establish a basic plan to attract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utilizing the regional conditions and strategic industries of the Gwangyang Economic Administration,” said Lee Joo-hyeon, director of the Gwangyang Economic Administration’s new growth industry promotion department. He said that he would make every effort to attract foreign educational institutions.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