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물만 빨아먹는 여수해양경찰교육원···지역사회 외면·경제유발 효과도 '쥐꼬리'

송하진 여수시의원 “해경교육원 지역경제 기여 위해 변화 필요”..개원 당시 기대효과 미비 기능분산 움직임 반대해야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1/11/30 [11:43]

단물만 빨아먹는 여수해양경찰교육원···지역사회 외면·경제유발 효과도 '쥐꼬리'

송하진 여수시의원 “해경교육원 지역경제 기여 위해 변화 필요”..개원 당시 기대효과 미비 기능분산 움직임 반대해야

이학철기자 | 입력 : 2021/11/30 [11:43]

 

▲ 여수해양경찰교육원 전경 

 

여수 해양경찰교육원이 개원 당시 기대효과로 꼽혔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새로운 변화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송하진 여수시의원은 제215회 정례회 3차 본회의에서 "해양경찰교육원이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기대치를 충족하고 있는지, 지역사회를 위한 순기능을 하고 있는지되묻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30일 송 의원에 따르면 해경교육원은 지난 2013년 여수 오천동 수원지 일대에 개원했다.

 

당시 언론보도 등에서는 교육원 개원으로 연간 13만 명의 인구가 정착 또는 체류할 것으로 파악되며 경제생산액은 연간 348억 원, 이 중 54억 원이 지역경제에 파급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송 의원은 이에 대해 "교육원이 들어서면 일어날 것 같았던 기적은 일어나지 않았다"며 "지역경제 파급효과는 고사하고 지역사회와 소통이 전무한 채 그들만의 울타리 안에서 살아갈 뿐"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교육원이 지역물품 구매와 지역업체 이용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어떤 기여를 하고 있는지, 지역사회 봉사 및 공헌 실적이 있는지 매우 궁금할 따름"이라고 덧붙였다.

 

송 의원은 여수 해양경찰교육원의 분산 움직임에 대해서도 우려를 드러냈다. 해경이 현재 여수 교육원과 별도로 옛 해양경찰학교 천안캠퍼스에 기존 직원들의 전문교육을 위한 ‘직무교육훈련센터’를 설립하려 하고 있다는 것이다.

 

송 의원은 "더 큰 문제는 그렇지 않아도 파급효과가 미비한 여수 교육원의 일부 기능을 다른 지역으로 분산한다는 사실"이라며 "신임 교육생들은 외출과 외박이 통제되고 경제력도 넉넉하지 않은데 얼마나 지역 소비효과가 있겠느냐"고 꼬집었다.

 

이어 "지금이라도 지역사회에서는 여수 해경교육원의 기능 분산에 대해서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해야 한다"며 "동시에 교육원이 지역과 협력할 수 있도록 손을 내밀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Maritime Police Training Center that sucks only sweet water...

Song Ha-jin of Yeosu City Councilor “The Coast Guard Education Center needs change to contribute to the local economy”. Opposition to decentralization of functions

Reporter Lee Hak-cheol

 

It is pointed out that new changes are needed so that the Yeosu Coast Guard Training Center can contribute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which was considered an expected effect at the time of its opening.

 

At the 3rd plenary session of the 215th regular meeting, Yeosu City Councilman Song Ha-jin said, "I can't help but ask whether the Coast Guard Education Center is fulfilling the expectations of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nd is performing a positive function for the local community."

 

According to Rep. Song on the 30th, the Coast Guard Education Center opened in Suwon-ji, Ocheon-dong, Yeosu in 2013.

 

At that time, media reports, etc. analyzed that the opening of the education center would result in 130,000 people settling or staying in the country annually, and economic output of 34.8 billion won, of which 5.4 billion won, would be rippled to the local economy.

 

Regarding this, Rep. Song pointed out, "The miracle that seemed likely to happen when the education center was built did not happen." He pointed out that "they only live within their own fences without any communication with the local community, let alone the ripple effect on the local economy."

 

He added, “I am very curious to see how the Education Center is contributing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such as purchasing local goods and using local businesses, and if there is any service or contribution to the local community.”

 

Rep. Song also expressed concern about the movement to disperse the Yeosu Coast Guard Training Center. The Coast Guard is currently trying to establish a 'Job Education and Training Center' for professional training of existing employees at the Cheonan Campus of the former Maritime Police School, separate from the Yeosu Education Center.

 

“The bigger problem is that some of the functions of the Yeosu Education Center, which have no ripple effect, are distributed to other areas,” said Assemblyman Song. ” he pinched.

 

“Even now, the local community should clearly oppose the dispersion of the functions of the Yeosu Coast Guard Education Center,”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