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철현 의원, "툭하면 결항·결항..여수 거문도 대형 여객선 접안부두 신설 시급"

여객선 결항률, 전국 평균 16.4%…여수-거문항로 46%..여객선, 섬 주민 유일한 교통…대형 여객선 접안부두 필요..해양관광 활성화 기여, 남해안 수산물 집산지 역할 충분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11/03 [17:50]

주철현 의원, "툭하면 결항·결항..여수 거문도 대형 여객선 접안부두 신설 시급"

여객선 결항률, 전국 평균 16.4%…여수-거문항로 46%..여객선, 섬 주민 유일한 교통…대형 여객선 접안부두 필요..해양관광 활성화 기여, 남해안 수산물 집산지 역할 충분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11/03 [17:50]

 

▲ 여수 거문도 여객선 터미널 



더불어민주당 여수갑 주철현 국회의원은 3일 전국 연안여객선 결항률의 3배에 가까운 여수-거문항로의 잦은 결항에 대해 ‘대형 여객선 접안부두’ 신설을 대안으로 제시했다.

 

국회 농해수위 주철현 국회의원은 이날 열린 2022년 국회 농해수위 예산안 질의에서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거문도항 대형 여객부두 건설의 필요성을 주장하고, 타당성 용역 예산 편성을 주문했다.

 

주철현 의원에 따르면 여수에서 거문도를 오가는 여객선이 지난해 1,902회 중 970회가 결항 돼 49%의 결항률을 보였고, 2021년 4월 기준으로도 46%의 높은 결항률을 보이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 여파와 높은 여객선 결항률에도 거문도를 찾는 관광객은 지난 2018년 19만 명, 지난해는 25만 명을 넘어서고 있다.

 

이처럼 높은 결항률은 주민들의 유일한 해상이동권 침해뿐만 아니라, 여수를 찾는 해양관광 수요에도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이 주 의원의 주장이다.

 

여수 거문도는 남해안의 대표적 섬 해양관광지이고, 풍부한 수산물의 집산지로서 위상과 역할을 하고 있지만, 화물수송을 겸한 대형 여객선이 접안 할 수 있는 부두와 연결다리조차 없는 현실을 지적했다.

 

더욱이 제주로 운항하는 대형 쾌속여객선의 경우 대부분 거문도 인근을 지나며 해양관광 및 수산물 유통 물류의 중간 기항지로 활용을 모색하고 있지만, 2천톤급 이상 대형 여객선의 접안시설이 없는 실정이라고 밝혔다.

 

주철현 의원은 "섬 지역의 여객선은 그냥 배가 아니라 사실상 유일한 대중교통이다"며 "주민들 생계와, 관광객 편익 그리고 어민들의 생업을 영위하는 등 모든 생활의 기반이다"고 강조했다.

 

주 의원은 "거문도항의 역사적 배경과 풍부한 수산자원을 감안할 때 엄청난 잠재력까지 갖추었다"며 "거문도 대형 여객선 접안부두 건설 타당성 검토용역을 진행할 수 있도록 예산을 꼭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Rep. Joo Cheol-hyeon, frequent cancellations and cancellations... Urgent need to establish a berth for large passenger ships in Geomundo, Yeosu

Passenger ship cancellation rate, national average of 16.4%… Yeosu-Geomun Passage Route 46%.. Passenger ship, the only transportation for island residents… Large passenger ship berth required.. Contribute to vitalization of marine tourism and serve as a collection center for seafood in the southern coast

reporter goYongbae

 

On the 3rd, lawmaker Joo Cheol-hyeo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proposed the establishment of a “large passenger ship berth” as an alternative to the frequent cancellation of the Yeosu-Geomun route, which is close to three times the national coastline cancellation rate.

 

In an inquiry about the budget for the 2022 National Assembly Agriculture, Sea, and Water Commission held on the same day, National Assembly Agriculture, Sea and Fisheries Commissioner Joo Cheol-hyeon insisted on the construction of a large passenger pier at Geomundo Port to Minister of Oceans and Fisheries Moon Seong-hyeok and ordered a feasibility service budget.

 

According to lawmaker Joo Cheol-hyeon, 970 out of 1,902 flights between Yeosu and Geomundo were canceled last year, showing a 49% cancellation rate, and as of April 2021, it is showing a high cancellation rate of 46%.

 

Despite the prolonged aftermath of Corona 19 and the high rate of ferry cancellations, the number of tourists visiting Geomundo exceeded 190,000 in 2018 and 250,000 last year.

 
The high cancellation rate not only infringes on the people's only right to sea movement, but also claims that the high cancellation rate can have a big impact on the demand for marine tourism in Yeosu.

 

Geomundo is a representative island marine tourism destination on the southern coast and plays a role as a collecting and collecting center for abundant aquatic products, but he pointed out the reality that there are no piers and connecting bridges for large passenger ships that also transport cargo.

 

Moreover, in the case of large rapid passenger ships operating to Jeju, most of them pass near Geomun Island and are seeking to use them as intermediate ports of call for marine tourism and aquatic products distribution and logistics, but he said that there are no berthing facilities for large passenger ships of 2,000 tons or more.

 

Rep. Joo Cheol-hyeon said, "The passenger ship in the island area is not just a boat, but actually the only public transportation. It is the basis of all life, including the livelihood of the residents, the convenience of tourists, and the livelihood of fishermen."

 

“Considering the historical background and abundant fishery resources of Geomundo Port, it has tremendous potential,” said Assemblyman Joo.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