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사업용 자동차 밤샘주차 집중단속

8월 중 화물자동차, 전세버스 차고지 외 밤샘주차 집중 계도·단속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1/07/29 [12:59]

광양시, 사업용 자동차 밤샘주차 집중단속

8월 중 화물자동차, 전세버스 차고지 외 밤샘주차 집중 계도·단속

김두환기자 | 입력 : 2021/07/29 [12:59]

 

▲광양시청 전경

 

전남 광양시는 8월 중 사업용 화물자동차, 전세버스를 대상으로 차고지 외 불법 밤샘주차에 대한 집중단속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그동안 시는 교통사고 위험지역과 민원 발생 지역, 주택가 이면도로 등에서 사업용자동차의 불법 밤샘주차 지도 단속을 정기적으로 시행했다.

 

이번 집중단속은 8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증가한 대형차량의 교통질서 위반에 대해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지도 단속이다.

 

단속대상은 자정~새벽 4시 아파트, 주택가 이면도로 등지에 한 시간 이상 차고지 외 불법 밤샘주차해 차량 소통방해, 교통사고 유발, 소음공해 등을 초래하는 화물자동차, 전세버스 등 사업용 자동차이다.

 

밤샘주차 집중단속으로 적발된 사업용 자동차는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라 운행정지 3~5일 또는 과징금 10~30만 원의 행정처분을 받게 된다.

 

박양균 교통과장은 "대형 교통사고를 유발하고 소음공해를 초래하는 사업용 자동차의 밤샘주차가 근절돼 안전한 교통질서가 자리 잡도록 불법 밤샘주차에 대한 계도와단속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황제가 사랑한 보물섬' 여수 연도···2022년 전남도 가고 싶은 섬 선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