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삼동지구에 "분해성 고분자소재 상용화 길 열렸다"

산업통상자원부 2021년도 스마트특성화기반구축사업 선정, 국‧도비 102억 확보..폐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문제 해결‧고부가가치 신산업 육성 ‘기대’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04/07 [19:22]

여수시 삼동지구에 "분해성 고분자소재 상용화 길 열렸다"

산업통상자원부 2021년도 스마트특성화기반구축사업 선정, 국‧도비 102억 확보..폐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문제 해결‧고부가가치 신산업 육성 ‘기대’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04/07 [19:22]

 

▲ 여수산단 삼동지구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1년도 스마트특성화기반구축사업의 '분해성 고분자소재 상용화 기반구축 사업’' 여수시가 선정됐다.

 

7일 여수시에 따르면 이번 공모 선정으로 삼동지구에 2023년까지 166억여 원(국비 60, 도비 42.5, 시비 63.6)을 들여 분해성 고분자 기업지원을 위한 사무동과 실증화동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특히 컴파운딩, 시제품제작, 분해성 고분자 제품의 제조생산부터 사업화까지 전 주기로 지원할 수 있는 플랫폼이 구축된다.

 

무엇보다 지역 중소기업들은 생산 장비 공동 활용, 기술지원, 전문인력 양성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에 따라 센터 구축으로 폐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문제 해결과 농업용산업용 필름 등을 생산하는 지역 내 고분자산업의 신규 시장 창출, 석유화학기반 기업들의 고부가가치 신산업으로 전환이 기대된다.

 

사업 추진은 전남테크노파크가 맡아 농어업에서 발생하는 폐플라스틱, 미세플라스틱 등의 환경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생분해 필름의 상용화를 지원한다.

 

여수시 관계자는 "분해성 고분자소재 상용화 길이 열리면서 여수의 석유화학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견인할 기반이 마련됐다"면서 "탄소 중립 등 다양한 신산업 생태계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공공배달앱 '씽씽여수'..4월 5천원 할인 이벤트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