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사도·낭도' 인도교 개설 기본계획수립 용역 발주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01/08 [19:31]

여수 '사도·낭도' 인도교 개설 기본계획수립 용역 발주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01/08 [19:31]

▲여수시가 공룡의 섬으로 유명한 사도와 낭도를 연결하는 인도교 개설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발주했다. 



전남 여수시가 공룡의 섬으로 유명한 사도와 낭도를 연결하는 인도교 개설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발주했다고 8일 밝혔다.

 

도서지역 주민생활과 웰니스 관광콘텐츠 활성화에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사도 낭도 간 인도교 개설이 실행될 수 있을지 용역 결과에 관심이 쏠린다.

 

이번 용역 기간은 6개월로 업체가 선정되면 8월경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여수시는 현지조사와 주민협의를 통한 최적의 노선 제시와 개발 기본구상 등 인도교 설치 기본계획을 수립해 문화재 현상변경허가를 받을 계획이다.

 

앞서 사도와 낭도를 연결하는 인도교 개설은 2005년도에도 추진된 바 있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지난 2005'섬 관광자원 개발사업' 연구 용역에 따라 사도~낭도 관광 클러스터를 조성키로 하고, 사도낭도 간 인도교 가설을 포함시켰다.

 

여수시는 20051268억 원 규모의 공사에 착수했으나, 문화재청은 공룡화석지 보호구역 경계로부터 500m 이내에 대규모 인공구조물이 바람직하지 않다는 이유로 2007년 현상변경허가를 불허하면서 공사는 중단됐다.

 

이후 이뤄진 2011년 민간투자 계획도 비슷한 이유로 현상변경허가가 불허된 바 있다.

 

또 작년 2월 국도77호선 화양~적금 연륙·연도교 개통으로 섬 관광 전성시대가 열리면서화정면 주민들이 주민 불편과 응급상황 등 정주환경 개선을 위해 인도교 개설을 건의하면서 지난해 9월부터 재논의 되기 시작했다.

 

여수시 관계자는 "문화재를 훼손하지 않는 쪽으로 용역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문화재 현상변경 허가가 조건인 만큼 용역 결과에 따라 사업은 백지화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사도~낭도 간 인도교가 개설되면 사도 주민들의 생활환경과 취약한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공룡화석과 기암괴석으로도 유명한 여수 사도는 국내에서 가장 길다고 알려진 84m의 공룡 보행렬 발자국을 비롯해 4000여 점의 공룡발자국 화석이 천연기념물 제434호로 지정돼 보존가치가 높게 평가받고 있다.

 

 

<아래는 영문으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Yeosu Sado/Nangdo footbridge establishment basic plan establishment service order

Reporter goyongbae

 

It was announced on the 8th that Yeosu City in Jeollanam-do has ordered a basic plan for establishing a footbridge connecting Sado and Nangdo, famous for its dinosaur islands.

Interest is focused on the outcome of the service as to whether the establishment of a footbridge between Sado and Nangdo, which will bring a drastic change in the lives of island residents and revitalization of wellness tourism content, can be implemented.

This service period is 6 months, and the results are expected to come out around August when the company is selected.

The city of Yeosu plans to obtain permission to change the status of cultural properties by establishing a basic plan for installing footbridges, such as suggesting the optimal route through field surveys and residents' consultations, and a basic development plan.

The opening of a footbridge connecting Sado and Nangdo was promoted in 2005 as well.

Accordingly, Jeonnam-do decided to create a Sado-Nangdo tourism cluster in accordance with the research service of the'Island Tourism Resource Development Project' in 2005, and included the hypothesis of a footbridge between Sado and Nangdo.

Yeosu city started construction worth 6.8 billion won in December 2005, but the construction was stopped when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denied permission to change the status quo in 2007 because a large-scale artificial structure within 500m of the boundary of the dinosaur fossil protected area was not desirable.

Subsequently, the 2011 private investment plan was not allowed to change the status quo for similar reasons.

In addition, with the opening of National Route 77 Hwayang-Jeokgeum Yeonryuk and Yeondo Bridge in February of last year, the heyday of island tourism began, and residents of Hwajeong-myeon suggested opening a footbridge to improve the settlement environment such as residents' discomfort and emergencies. .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We plan to promote the service in a way that does not damage cultural properties. As the condition of permission to change the status of cultural properties is a condition, the project may be canceled depending on the result of the service.”

The official said, “If a footbridge between Sado and Nangdo is established, it is expected that the living environment and vulnerable accessibility of Sado residents will be greatly improved.”

Meanwhile, Yeosu Sado, which is also famous for dinosaur fossils and strange rock formations, is highly regarded for its preservation value as it has been designated as a natural monument No. 434, including the 84m long dinosaur walking track, which is known to be the longest in Korea.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지역 관광객 872만명 방문..전년 대비 35.6% 감소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