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대포터널서 8중 추돌사고…화물차에 으깨진 차량들 '아수라장'

1명 중상, 8명 경상…병원 이송 치료 중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0/10/05 [17:29]

여수 대포터널서 8중 추돌사고…화물차에 으깨진 차량들 '아수라장'

1명 중상, 8명 경상…병원 이송 치료 중

고용배기자 | 입력 : 2020/10/05 [17:29]

▲ 전남소방본부 제공 

 

여수 대포터널에서 8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9명이 다쳤다.

 

5일 낮 1243분쯤 전남 여수시 율촌면 대포터널에서 화물·승용차가 잇따라 충돌해 터널 내부가 순식간에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현장에 출동한 119구조대는 중상자 1명과 경상자 8명을 인근 병원으로 옮겼다.소방당국은 사고 현장에 구급차와 소방차 등 15대를 투입했다.

 

▲ 전남소방본부 제공 

 

여수소방서 관계자는 "사고가 난 터널은 위험 물질을 실은 화물 트럭이 많이 오가 자칫 대형 사고로 번질 뻔했으나 다행히 화재는 없었다"고 밝혔다.

 

사고 차량에 타고 있던 운전자 등 10명이 스스로 탈출한 뒤 현장 수습에 나선 덕분에 피해를 줄일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8중 추돌사고로 인해 여수방향 17번 국도는 극심한 정체 현상이 빚어져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여수경찰서와 소방서는 현장을 정리하고 차량을 우회시켰다.

 

경찰은 터널 CCTV와 차량내 블랙박스 영상 정보를 토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위로와 희망을'…여수시청 앞 크리스마스트리 점등"
1/3